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일날씨] '소한' 서울 최저 영하 7도…낮에 영상 회복

송고시간2022-01-04 09:00

beta

절기상 가장 춥다는 '소한'(小寒)이자 수요일인 5일은 아침까지 한파가 기승을 부리다가 낮에 영상 기온을 회복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4∼0도, 낮 최고기온은 2∼9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한파특보가 발효된 경기 북부와 강원 내륙 산지, 경북 북동 산지는 아침 기온이 -10도 이하로 내려가겠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소한 코앞, 한파에 발 묶인 낚싯배
소한 코앞, 한파에 발 묶인 낚싯배

소한을 이틀 앞둔 이달 3일 오전 경기도 안성시 금광저수지 낚싯배 주변이 꽁꽁 얼어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절기상 가장 춥다는 '소한'(小寒)이자 수요일인 5일은 아침까지 한파가 기승을 부리다가 낮에 영상 기온을 회복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4∼0도, 낮 최고기온은 2∼9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한파특보가 발효된 경기 북부와 강원 내륙 산지, 경북 북동 산지는 아침 기온이 -10도 이하로 내려가겠다.

전국이 구름 많은 가운데 제주도는 흐리고 오전부터 6일 새벽까지 5∼20㎜의 비가 내리겠다. 산지에는 5∼20cm의 눈이 쌓일 것으로 예보됐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단계를 보이겠다.

건조특보가 발효된 서울을 포함한 일부 수도권과 강원 영동, 경상권, 일부 충북 남부, 전남 동부를 중심으로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다. 그 밖의 지역도 대기가 건조한 곳이 많겠다.

동해안에는 너울이 유입되며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오고, 갯바위나 방파제를 넘는 곳도 있어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1.0∼2.5m, 서해·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0∼3.0m, 서해·남해 0.5∼2.0m로 예상된다.

다음은 5일 지역별 날씨 전망. [오전, 오후](최저∼최고기온) <오전, 오후 강수 확률>

▲ 서울 : [구름많음, 흐림] (-7∼3) <20, 30>

▲ 인천 : [구름많음, 흐림] (-6∼2) <20, 30>

▲ 수원 : [구름많음, 흐림] (-8∼3) <20, 30>

▲ 춘천 : [흐림, 흐림] (-10∼4) <30, 30>

▲ 강릉 : [흐림, 흐림] (-2∼7) <30, 30>

▲ 청주 : [흐림, 흐림] (-7∼3) <30, 30>

▲ 대전 : [구름많음, 구름많음] (-7∼5) <20, 20>

▲ 세종 : [구름많음, 구름많음] (-9∼3) <20, 20>

▲ 전주 : [흐림, 흐림] (-5∼5) <30, 30>

▲ 광주 : [흐림, 흐림] (-3∼6) <30, 30>

▲ 대구 : [흐림, 흐림] (-5∼6) <30, 30>

▲ 부산 : [구름많음, 흐림] (0∼9) <20, 30>

▲ 울산 : [구름많음, 흐림] (-2∼8) <20, 30>

▲ 창원 : [구름많음, 흐림] (-3∼6) <20, 30>

▲ 제주 : [흐림, 흐리고 비] (4∼8) <30, 60>

sh@yna.co.kr

※ 이 기사는 엔씨소프트의 인공지능 기술인 자연어처리기술(NLP)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되었습니다. 인공지능이 쓴 초고와 기상청 데이터 등을 토대로 취재 기자가 최종 기사를 완성했으며 데스킹을 거쳤습니다.

기사의 원 데이터인 기상청 기상예보는 웹사이트(https://www.weather.go.kr)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