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방탄소년단 슈가, 코로나19 완치 판정…"컨디션 회복 중"

송고시간2022-01-03 12:15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던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슈가(본명 민윤기)가 완치 판정을 받고 격리에서 해제됐다.

소속사 빅히트뮤직은 3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슈가가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음에 따라 오늘 낮 12시에 격리 해제됐다"고 밝혔다.

빅히트뮤직은 "슈가는 격리 기간 건강 상태에 특별한 증세를 보이지 않았으며, 현재 휴식을 취하면서 컨디션을 회복하고 있다"고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방탄소년단(BTS) 슈가
방탄소년단(BTS) 슈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됐던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슈가(본명 민윤기)가 완치 판정을 받고 격리에서 해제됐다.

소속사 빅히트뮤직은 3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슈가가 코로나19 완치 판정을 받음에 따라 오늘 낮 12시에 격리 해제됐다"고 밝혔다.

격리가 해제되면서 슈가는 이날부터 일상 활동이 가능하다.

앞서 슈가는 지난달 24일 오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슈가는 지난해 11∼12월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열린 콘서트 이후 현지에서 개인 일정을 소화한 뒤 12월 23일 국내에 입국했으나 유전자증폭(PCR) 검사에서 확진된 사실이 확인됐다.

그는 지난해 8월 말 백신 접종을 2차까지 완료했으며 특별한 증상은 없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빅히트뮤직은 "슈가는 격리 기간 건강 상태에 특별한 증세를 보이지 않았으며, 현재 휴식을 취하면서 컨디션을 회복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도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방역 지침을 성실히 준수하겠다"고 덧붙였다.

슈가에 이어 지난달 25일 확진된 RM(김남준)과 진(김석진)도 이르면 4일께 완치 판정을 받고 격리 상태가 풀릴 것으로 보인다.

yes@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6wp0wKDZbo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