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년사] 윤종규 KB회장 "가계대출 성장 제한…기업금융에 활로"

송고시간2022-01-03 09:52

beta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은 3일 "올해 가계대출의 성장 제한이 예상되는 가운데, 기업 금융과 자본시장 영역에 더 힘을 모아 성장 활로를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 회장은 이날 신년사에서 "그룹의 핵심 경쟁력을 강화해 본원적 수익기반을 공고히 하고, 견실한 내실 성장을 이뤄야 한다"며 이런 경영 전략을 제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헬스케어·통신·자동차·부동산 비금융 플랫폼 시장지배력 갖춰야"

윤종규 KB회장 "가계대출 성장 제한…기업금융 등 활로"
윤종규 KB회장 "가계대출 성장 제한…기업금융 등 활로"

3일 KB금융지주 윤종규 회장(사진 가운데)이 '올해의 KB 스타상(Star 賞)' 수상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B금융지주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은 3일 "올해 가계대출의 성장 제한이 예상되는 가운데, 기업 금융과 자본시장 영역에 더 힘을 모아 성장 활로를 모색할 것"이라고 밝혔다.

윤 회장은 이날 신년사에서 "그룹의 핵심 경쟁력을 강화해 본원적 수익기반을 공고히 하고, 견실한 내실 성장을 이뤄야 한다"며 이런 경영 전략을 제시했다.

그는 같은 맥락에서 "금리 변동기에 대비, 효율적 조달·운용을 통해 예대마진 기반을 공고히 해야 한다"며 "차별화된 자산관리 역량을 발휘해 더 높은 고객 수익률로 시장에서 인정받는 금융파트너로 자리매김해야 한다"고도 했다.

글로벌, 비금융 사업도 올해 역점 부문으로 꼽혔다.

윤 회장은 "인도네시아 부코핀, 캄보디아 프라삭 등 해외 인수사의 안정을 최우선 과제로 동남아 시장에서 지속적으로 확장하고 선진국 시장 진출도 모색하는 투 트랙 전략을 가속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임직원들에게 "고객 접점 확대를 위해 업계 최초로 진출한 디지털 헬스케어를 비롯해 통신·자동차·부동산 등 4대 비금융 플랫폼에서 시장 지배력을 갖춰 그룹의 미래 성장동력으로 발전시키자"고 독려했다.

윤 회장은 올해 경영 전략으로서 이 밖에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실행력, 개방·창의적 조직 문화 등도 강조했다.

shk99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