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M 새해 공연에 관심 집중…세계 161개 지역서 5천만 시청

송고시간2022-01-02 13:50

beta

새해 첫날 SM엔터테인먼트가 연 무료 온라인 콘서트를 전 세계 161개 지역에서 본 것으로 나타났다.

2일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전날 열린 'SM타운 2022 : SMCU 익스프레스' 공연은 온라인 콘서트 플랫폼인 '비욘드 라이브'(Beyond LIVE) 기준으로 전 세계 161개 지역에서 약 5천100만 건의 스트리밍을 기록했다.

SM 측은 "한국 온라인 콘서트 가운데 최다 시청을 기록했던 작년 수치를 경신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국 온라인 콘서트 최다 시청기록 경신"…지난해 공연의 1.4배

'SM타운 2022 : SMCU 익스프레스' 공연 모습
'SM타운 2022 : SMCU 익스프레스' 공연 모습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새해 첫날 SM엔터테인먼트가 연 무료 온라인 콘서트를 전 세계 161개 지역에서 본 것으로 나타났다.

2일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전날 열린 'SM타운 2022 : SMCU 익스프레스' 공연은 온라인 콘서트 플랫폼인 '비욘드 라이브'(Beyond LIVE) 기준으로 전 세계 161개 지역에서 약 5천100만 건의 스트리밍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열린 같은 공연의 스트리밍(3천583만 회)의 약 1.4배에 달한다.

SM 측은 "한국 온라인 콘서트 가운데 최다 시청을 기록했던 작년 수치를 경신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공연은 새해를 맞아 가상의 공간 '광야'를 배경으로 'SMCU(SM Culture Universe) 익스프레스 스테이션'에 소속 가수들이 모두 모인다는 콘셉트로 진행됐다.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는 광야로 떠나는 기차 기장으로 깜짝 변신해 눈길을 끌었다.

이 총괄 프로듀서는 공연 시작을 알리며 "SMCU는 가상과 현실을 넘나들며 각 아티스트의 스토리, 세계관을 아우르는 개념"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각 팀의 아이덴티티(identity)가 담긴 유니버스와 이를 초월하여 경계 없이 공존하는 새로운 세상을 의미하는 것이 바로 광야"라며 광야의 무한한 가능성을 언급하기도 했다.

공연에는 K팝 한류를 선도하는 SM 소속 선후배 가수들이 총출동해 팬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특히 보아, 태연, 효연, 슬기, 웬디, 카리나, 윈터 등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여성 가수로들로 구성된 새로운 유닛 '갓 더 비트'(GOT the beat)는 신곡 '스텝 백'(Step Back) 무대를 처음 공개했다.

이 밖에도 강타,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샤이니, 엑소, 레드벨벳, NCT, 에스파 등이 출연해 다양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레이든, 임레이, 긴조 등 DJ 아티스트들도 화려한 디제잉 실력을 뽐냈다.

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