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가상세계서 쇼핑·영화…롯데정보통신, 메타버스 플랫폼 공개

송고시간2022-01-03 07:00

beta

롯데정보통신[286940]은 자회사인 칼리버스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 2022'에 참가해 메타버스를 공개한다고 3일 밝혔다.

이 회사는 실사형 콘텐츠를 기반으로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융합하는 메타버스 플랫폼을 선보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CES 2022 전시 부스 꾸려…가상공간 내에서 의상 피팅도

롯데정보통신 메타버스 부스 조감도
롯데정보통신 메타버스 부스 조감도

[롯데정보통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롯데정보통신[286940]은 자회사인 칼리버스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 2022'에 참가해 메타버스를 공개한다고 3일 밝혔다.

이 회사는 실사형 콘텐츠를 기반으로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융합하는 메타버스 플랫폼을 선보였다. 이용자가 HMD(헤드 마운트 디스플레이) 기기를 착용하면 현실과 같은 체험을 할 수 있다는 게 이 회사의 설명이다.

메타버스 속 나만의 집
메타버스 속 나만의 집

[롯데정보통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고객은 HMD 기기 착용 후 '나만의 집'을 볼 수 있다. 마당과 테라스, 넓은 거실, 복층 공간 등을 갖춘 가상현실 속 집이 나온다. 거실의 가전과 가구 등을 클릭하면 버추얼 스토어, 피팅룸, 영화관 등 다른 메타버스 세계로 연결된다.

이용자는 버추얼 스토어에서 실제 가전제품을 둘러볼 수 있고 쇼핑 어드바이저의 제품 설명도 들을 수 있다.

'나만의 집'에서 옷걸이에 걸려있는 옷을 선택하면 가방, 액세서리, 셔츠, 바지 등의 상품이 전시된 피팅 매장을 방문할 수 있다.

롯데정보통신은 제품을 확대할 경우 실밥까지 볼 수 있도록 실제와 같이 메타버스 내 상품을 정교하게 구현했다고 설명했다.

제품을 선택하면 매장 내 디지털 휴먼이 아이템을 시험삼아 착용한 모습을 볼 수 있다. 이 디지털 휴먼은 360도로 회전하기 때문에 이용자는 원하는 모든 방향에서 제품을 꼼꼼하게 살펴볼 수 있다.

나 자신의 모습으로 디지털 휴먼을 구현해 내가 옷을 입었을 때의 모습도 살펴볼 수 있다.

롯데정보통신 메타버스 내 버추어 스토어
롯데정보통신 메타버스 내 버추어 스토어

[롯데정보통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밖에 실제 극장처럼 꾸며놓은 버추얼 영화관과 디지털 휴먼으로 구성된 관중과 함께 볼 수 있는 버추얼 콘서트도 체험할 수 있다.

롯데정보통신은 향후 실감형 메타버스 플랫폼을 구현해 국내 및 글로벌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노준형 롯데정보통신 대표이사는 "이번 CES는 롯데정보통신과 칼리버스가 국내를 넘어 글로벌 메타버스 기업으로 나아가기 위한 출발점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새로운 도전과 변화를 위한 혁신을 멈추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jung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