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의-국민의당 "대장동·고발사주 의혹 '쌍특검' 연내 실시"(종합)

송고시간2021-12-27 14:56

beta

정의당과 국민의당은 27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대장동 의혹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고발 사주 의혹에 대한 진상규명을 위한 '쌍특검'을 촉구하는 공동행동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정의당 배진교·국민의당 권은희 원내대표는 이날 정부 과천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번 대선은 국민들에게 범죄 의혹이 있는 후보들에게 강요된 투표를 해야 하는 그야말로 역대 최악의 대선이 될 수밖에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들은 이번 주 중으로 국회의장과의 면담을 통해 국회 차원의 연내 '쌍특검' 실시를 요청할 방침이라고도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쌍특검 도입 촉구 법무부에 서한…배진교 정의당 원내대표 국회서 농성

정의-국민의당, 대장동·고발사주 의혹 '쌍특검' 촉구
정의-국민의당, 대장동·고발사주 의혹 '쌍특검' 촉구

(과천=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정의당 배진교(왼쪽)·국민의당 권은희 원내대표가 27일 정부과천청사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대장동 의혹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고발 사주 의혹에 대한 진상규명을 위한 '쌍특검'을 촉구하는 서한을 법무부에 전달하기에 앞서 취재진에 입장을 밝히고 있다. 2021.12.27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홍준석 기자 = 정의당과 국민의당은 27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대장동 의혹과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고발 사주 의혹에 대한 진상규명을 위한 '쌍특검'을 촉구하는 공동행동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정의당 배진교·국민의당 권은희 원내대표는 이날 정부 과천청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번 대선은 국민들에게 범죄 의혹이 있는 후보들에게 강요된 투표를 해야 하는 그야말로 역대 최악의 대선이 될 수밖에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들은 "양당이 서로에게 책임을 미루면서 오늘 이 순간까지도 특검 협상이 단 한치도 진척되지 않고 있다"며 특히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조금의 불리한 특검을 허용하지 않겠다는 태도로 일관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쌍특검은 연내에 실시돼야만 20대 대선 후보 등록 전인 2월 12일까지 최소한의 진실이라도 밝힐 수 있다"며 "양당은 무얼 감출 게 많아 쌍특검을 주저하는지 국민들에게 해명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쌍특검 촉구 정의당-국민의당 원내대표 농성돌입 기자회견하는 배진교
쌍특검 촉구 정의당-국민의당 원내대표 농성돌입 기자회견하는 배진교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정의당 배진교 원내대표가 27일 서울 여의도 국회 로텐더홀에서 쌍특검 촉구 정의당-국민의당 원내대표 공동행동 농성돌입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정의당 류호정 의원, 배진교 원내대표, 장혜영 의원. 2021.12.27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이들은 이번 주 중으로 국회의장과의 면담을 통해 국회 차원의 연내 '쌍특검' 실시를 요청할 방침이라고도 밝혔다. 기자회견을 마치고 난 뒤에는 '쌍특검' 도입을 촉구하는 내용의 서한을 법무부에 전달했다.

배 원내대표는 국회 본청 로텐더홀에서도 같은 내용의 회견을 열고 특검 도입을 촉구하는 농성을 시작했다.

앞서 정의당 심상정·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는 지난 6일 여의도의 한 호텔에서 회동한 뒤 '쌍특검' 도입에 공감대를 이룬 바 있다.

a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