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힘 "공수처, 김기현 원내대표 등 의원 21명 통신자료 조회"

송고시간2021-12-24 12:49

beta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를 비롯한 의원 21명의 통신기록을 무더기로 조회한 정황이 추가로 파악됐다고 국민의힘이 24일 밝혔다.

국민의힘은 이날 오전 기준으로 "소속 의원 21명이 공수처를 비롯해 서울중앙지검, 인천지검 등 수사기관의 통신 기록 조회 대상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공수처에서 조회한 의원은 현재까지 총 21명으로 김기현 원내대표와 조수진 최고위원, 김도읍 정책위의장, 추경호 원내수석부대표, 한기호 전 사무총장, 박성민 사무부총장 등 야당 지도부 의원들이 다수 포함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공수처, 야당 대선 후보에 모든 수사력 집중…공수처장 사퇴하라"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국민의힘 김기현 원내대표를 비롯한 의원 21명의 통신기록을 무더기로 조회한 정황이 추가로 파악됐다고 국민의힘이 24일 밝혔다.

국민의힘은 이날 오전 기준으로 "소속 의원 21명이 공수처를 비롯해 서울중앙지검, 인천지검 등 수사기관의 통신 기록 조회 대상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정부과천청사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현판
정부과천청사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현판

[연합뉴스 자료사진]

공수처에서 조회한 의원은 현재까지 총 21명으로 김기현 원내대표와 조수진 최고위원, 김도읍 정책위의장, 추경호 원내수석부대표, 한기호 전 사무총장, 박성민 사무부총장 등 야당 지도부 의원들이 다수 포함됐다.

또, 공수처 조회 대상에는 윤석열 대선 후보 선대위에서 활동하는 이양수 수석대변인, 김은혜 공보단장, 윤한홍 당무지원본부장, 이철규 종합상황실장, 서일준 후보 비서실장을 비롯해 김태호 이헌승 김미애 김승수 박수영 엄태영 유경준 유상범 정동만 최승재 의원이 포함됐다.

공수처의 조회 시기는 10∼11월에 집중됐다.

이와함께 서울중앙지검이 통신자료를 조회한 대상에 김 원내대표와 김 정책위의장, 추 원내수석부대표 등 8명이 포함됐다. 또 인천지검 14명, 서울북부지검 1명, 국방부검찰단 1명 등의 조회 사실이 확인됐다.

경찰에서도 경기남부경찰청이 의원 11명의 통신 기록을 조회했고, 서울지방경찰청 1명, 경남경찰청 1명, 경찰청 2명의 조회 사실이 확인됐다.

공수처 항의 방문하는 국민의힘 법사위원들
공수처 항의 방문하는 국민의힘 법사위원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민의힘은 소속 의원 전원을 대상으로 자체적인 전수조사를 진행 중이다.

앞서 국민의힘 법률지원단은 지난 22일 김진욱 공수처장, 최석규 공수처 부장검사를 상대로 '야당 국회의원 통신자료 조회 관련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죄 혐의'로 대검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중앙선대위 전주혜 대변인은 논평에서 "야당 정치인을 향한 공수처의 무차별 통신 조회는 수사 사안과 전혀 관련이 없으며, 공수처가 작정하고 야당 정치인을 불법 사찰한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전날 국민의힘 법사위원들이 공수처의 불법 행태에 항의하기 위해 공수처장 면담을 요구했으나, 김진욱 공수처장은 병원 치료를 핑계로 면담을 사실상 거부했고, 3시간 뒤늦게 만난 자리에서 '통화 상대방을 알아보기 위한 조회였다'라는 무책임한 변명만 늘어놓았다"고 말했다.

그는 "현재 공수처가 실제 수사 중인 사건 12건 중 무려 4건이 윤석열 후보 관련 사건이다. 공수처의 수사 대상이 고위공직자 7천100명인데, 야당 대통령 후보 한 사람에게 거의 모든 수사력을 쏟아붓고 있다"면서 "공수처가 권력을 등에 업고 자행하는 불법적 행위들로 인해 결국 스스로 존재 이유를 부정하는 결과를 낳고 있다"며 김진욱 공수처장의 사퇴를 촉구했다.

법사위 전체회의
법사위 전체회의

[국회사진기자단] srbaek@yna.co.kr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