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뉴저널리즘 기수' 미국 작가 디디온, 87세로 별세

송고시간2021-12-24 05:23

beta

뉴저널리즘의 기수이자 미국의 유명 작가인 존 디디온이 22일(현지시간) 뉴욕시 맨해튼의 자택에서 별세했다고 미 언론들이 23일 보도했다.

크노프 출판사는 성명을 통해 디디온이 파킨슨병에 따른 합병증으로 숨을 거뒀다고 밝혔다.

출판사는 "디디온은 미국에서 가장 예리한 작가이자 빈틈없는 관찰자 중 한 명"이라며 "베스트셀러가 된 그의 소설과 회고록 등 작품들은 수많은 상을 받았고 현대의 고전으로 인정받는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남편과 '업 클로즈 앤 퍼스널' 등 영화 시나리오도 공동집필

미국 작가 존 디디온
미국 작가 존 디디온

[A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뉴저널리즘의 기수이자 미국의 유명 작가인 존 디디온이 22일(현지시간) 뉴욕시 맨해튼의 자택에서 별세했다고 미 언론들이 23일 보도했다. 향년 87세.

크노프 출판사는 성명을 통해 디디온이 파킨슨병에 따른 합병증으로 숨을 거뒀다고 밝혔다.

출판사는 "디디온은 미국에서 가장 예리한 작가이자 빈틈없는 관찰자 중 한 명"이라며 "베스트셀러가 된 그의 소설과 회고록 등 작품들은 수많은 상을 받았고 현대의 고전으로 인정받는다"고 말했다.

디디온은 1960년대 미국에서 시작된 뉴저널리즘 운동의 개척자 중 한 명이다. 뉴저널리즘이란 전통적 보도 기법에 문학적 묘사와 일인칭 시점을 결합해 소설처럼 읽히는 새로운 형식의 저널리즘을 가리킨다.

작가로서는 1960년대 미국의 사회적 격동과 고향인 캘리포니아의 문화 지형을 잘 그려낸 소설가 겸 에세이스트로 평가된다. 1968년 에세이 모음집 '베들레헴을 향해 웅크리다'와 남편과의 사별에 따른 슬픔을 묘사한 '상실' 등의 작품이 유명하다.

캘리포니아주 새크라멘토에서 1934년 태어난 디디온은 버클리 캘리포니아대(UC버클리)를 졸업하고 뉴욕으로 이주, '보그' 잡지에서 일하며 작가로서 경력을 시작했다.

1963년 첫 소설 '런, 리버'를 내고 문단에 데뷔한 디디온은 이듬해 소설가 겸 시나리오 작가인 존 그레고리 던과 결혼했다.

두 사람은 캘리포니아로 돌아가 1971년작 '백색공포', 1976년작 '스타 탄생', 1996년작 '업 클로즈 앤 퍼스널' 등 여러 영화의 시나리오를 공동 집필했다.

어려서부터 왜소하고 병약했던 고인은 30대부터 다발성경화증과 신경쇠약으로 고통받았다고 NBC뉴스는 전했다.

디디온은 2003년 남편이 심장마비로 숨진 뒤 느꼈던 고통을 그려낸 작품 '상실'로 2005년 미국도서상 논픽션 부문 상을 받았다.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