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명 35% 윤석열 29% 동반하락…격차 2%p→6%p"

송고시간2021-12-23 13:52

beta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의 지지율이 동반 하락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9일 나왔다.

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가 지난 20∼22일 전국 만 18세 이상 1천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합동 전국지표조사(NBS) 결과, 대선 후보 지지도에서 민주당 이재명 후보는 2주 전인 직전 조사 때보다 3%포인트 하락한 35%였다.

두 후보의 격차는 2주 전 2%포인트에서 6%포인트로 벌어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4개 기관 NBS조사…"답변 유보층 8%p 급증, 정권심판론-국정안정론 동률"

(왼쪽부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왼쪽부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국회사진기자단]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의 지지율이 동반 하락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9일 나왔다.

이 후보 보다는 윤 후보의 하락폭이 더 크게 나타나 양측의 지지율 격차는 소폭 벌어졌다.

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가 지난 20∼22일 전국 만 18세 이상 1천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합동 전국지표조사(NBS) 결과, 대선 후보 지지도에서 민주당 이재명 후보는 2주 전인 직전 조사 때보다 3%포인트 하락한 35%였다.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지지도는 7%포인트 빠진 29%로 나타났다.

두 후보의 격차는 2주 전 2%포인트에서 6%포인트로 벌어졌다.

다만 두 후보의 지지율 차이는 오차 범위(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 안에 머물렀다.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지지도는 6%, 정의당 심상정 후보는 4%였다.

양강 후보의 지지율이 모두 내린 가운데 지지후보 없음, 혹은 아예 답하지 않은 유보층은 25%로 직전 조사(17%) 때보다 8%포인트나 늘어났다.

민주당 이재명 후보,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 본인과 가족을 둘러싸고 각종 의혹이 터져 나오면서 선택을 유보하는 유권자들이 늘어난 셈이다.

문재인 대통령 국정운영 평가를 두고는 '잘하고 있다'는 긍정적인 평가가 2주 전보다 2%포인트 오른 45%였다.

부정적인 평가는 3%포인트 빠진 49%다.

대통령 후보 가족을 검증하는 문제를 두고 가족 검증이 당연하다고 본 응답은 68%, 부적절하다는 답은 28%였다.

내년 대선에서 '안정적인 국정운영을 위해 여당 후보에게 투표해야 한다'는 응답과 '국정운영에 대한 심판을 위해 야당 후보에게 투표해야 한다'는 의견은 42%로 동률이었다.

정권 심판론은 2주 전보다 4%포인트 빠졌지만 국정 안정론은 직전 조사에서 변함이 없었다.

6월부터는 정권 심판론이 국정 안정론에 우세해왔으나 6개월 여 만에 같아진 셈이다.

이번 4개 기관 합동 전국지표조사(NBS)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조사 방식은 이동통신사가 제공하는 휴대전화 가상번호를 이용한 전화 면접조사다. 응답률은 24.3%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4개 기관 합동 전국지표조사(NBS)
4개 기관 합동 전국지표조사(NBS)

[전국지표조사 리포트(NBS) 캡처]

js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