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양시 행주산성, 문체부 생태 녹색관광 육성사업에 뽑혀

송고시간2021-12-22 14:29

beta

경기 고양시는 행주산성 재생사업인 '신(新)행주산성 완전정복'이 문화체육관광부의 생태 녹색관광 육성사업 노후재생분야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생태 녹색관광 육성사업은 지역 고유의 생태자원을 관광 자원화해 관광콘텐츠, 관광상품 개발 등 지역 향토성과 고유성이 높은 관광자원 개발을 지원하고 한국을 대표하는 생태관광 브랜드로 육성하기 위해 추진되는 공모 사업이다.

시는 내년 2월부터 문화체육관광부 전문가 컨설팅을 거쳐 이야기를 담은 재생사업 '신(新)행주산성 완전정복'을 벌일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고양=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 고양시는 행주산성 재생사업인 '신(新)행주산성 완전정복'이 문화체육관광부의 생태 녹색관광 육성사업 노후재생분야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행주산성
행주산성

[고양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생태 녹색관광 육성사업은 지역 고유의 생태자원을 관광 자원화해 관광콘텐츠, 관광상품 개발 등 지역 향토성과 고유성이 높은 관광자원 개발을 지원하고 한국을 대표하는 생태관광 브랜드로 육성하기 위해 추진되는 공모 사업이다.

이번 선정으로 시는 앞으로 3년간 국비 매칭 방식으로 8억4천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하게 됐다.

시는 내년 2월부터 문화체육관광부 전문가 컨설팅을 거쳐 이야기를 담은 재생사업 '신(新)행주산성 완전정복'을 벌일 예정이다.

행주산성 정상의 충의정을 역사체험 프로그램 운영과 작품 전시 등이 가능한 다목적 공간으로 리모델링하고 맞춤형 코스 개발에 따른 스탬프 투어, 행주 백일장, 사운드 안내 시스템 확충 등을 진행한다.

이재준 시장은 "고대부터 군사·문화·물류 요충지였던 행주산성이 시설 노후화로 빛을 발하지 못하고 있었다"며 "이번 사업이 행주산성의 역사적 문화적 가치를 재발견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n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