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알록달록 색동옷 입은 태양전지'…딱정벌레 표피서 착안

송고시간2021-12-22 12:00

beta

알록달록 색을 입힌 차세대 컬러 태양전지가 개발됐다.

한국연구재단은 경희대 최석원 교수·울산과학기술원 송명훈 교수 연구팀이 딱정벌레 표피를 모방한 고효율 색반사 필름을 제작한 뒤 이를 부착한 건물 일체형 컬러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를 만들었다고 22일 밝혔다.

높은 반사율의 딱정벌레 표피가 2장의 나선구조 층 사이에 빛의 편광을 변환시켜주는 또 다른 층을 둔 3층 구조라는 것에 착안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연구재단 "색반사 필름을 이용한 컬러 태양전지 제작"

딱정벌레 표피구조 및 컬러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 구조
딱정벌레 표피구조 및 컬러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 구조

[한국연구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연합뉴스) 김준호 기자 = 알록달록 색을 입힌 차세대 컬러 태양전지가 개발됐다.

한국연구재단은 경희대 최석원 교수·울산과학기술원 송명훈 교수 연구팀이 딱정벌레 표피를 모방한 고효율 색반사 필름을 제작한 뒤 이를 부착한 건물 일체형 컬러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를 만들었다고 22일 밝혔다.

기존 컬러 태양전지는 태양광 흡수 효율이 낮거나 복잡한 광학 설계·공정을 거쳐야 해 대형화와 비용 절감에 한계를 보였다.

연구팀은 딱정벌레 표피의 미세 나선구조에 나타나는 빛 반사 현상을 모방한 색반사 필름을 개발했다.

단일층 액정 소재 반사율은 이론적으로 최대 50%에 불과하지만, 액정 자가조립을 이용한 나선구조를 유도해 반사율 100%의 초반사 필름을 제작했다.

높은 반사율의 딱정벌레 표피가 2장의 나선구조 층 사이에 빛의 편광을 변환시켜주는 또 다른 층을 둔 3층 구조라는 것에 착안했다.

연구팀은 대면적·저비용 제작에 유리한 습식공정 방식으로 색반사 필름을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에 적용했다.

컬러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 개념도
컬러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 개념도

[한국연구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페로브스카이트는 부도체·반도체·도체 성질은 물론 초전도 현상까지 갖는 산화물로, 이를 활용해 제작한 태양전지는 상용 실리콘 태양전지와 달리 가볍고 유연하다.

연구재단 관계자는 "고효율 전력생산이라는 고유 기능뿐만 아니라 미적인 기능까지 더했다"며 "탄소중립 시대에 에너지를 자체 생산하는 건축물 자재로 널리 활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구 성과는 에너지 분야 국제학술지 '나노에너지'(Nano Energy)에 지난 5일 게재됐다.

kjun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