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주시 여성친화도시 지정…위촉직 여성비율 등 확대

송고시간2021-12-21 16:38

beta

경북 경주시가 여성가족부로부터 '여성친화도시'에 지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시는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 이후 여성친화도시 조성 중장기계획 연구용역, 여성친화도시 조성위원회 발족, 시민참여단 구성, 여성친화도시 교육, 위촉직 여성위원 확대 등 다양한 노력을 해왔다.

앞으로 위촉직 여성비율 확대, 여성안심원룸 인증, 아이돌봄서비스와 공동육아나눔터 확대, 시민참여단 활성화 등에 나설 방침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여성친화도시에 선정된 경주시
여성친화도시에 선정된 경주시

[경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경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경주시가 여성가족부로부터 '여성친화도시'에 지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여성친화도시는 정책 과정에 여성과 남성이 동등하게 참여하고 그 혜택이 여성을 비롯해 어린이·노인·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에게 골고루 돌아가는 도시다.

여가부는 여성친화 도시 기반과 앞으로 사업추진 계획 등을 종합 심사해 매년 여성친화도시를 지정하고 있다.

시는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 이후 여성친화도시 조성 중장기계획 연구용역, 여성친화도시 조성위원회 발족, 시민참여단 구성, 여성친화도시 교육, 위촉직 여성위원 확대 등 다양한 노력을 해왔다.

내년 1월 여성가족부와 협약을 체결하고 2026년까지 5년 동안 '함께 만들어 함께 누리는 양성평등 행복도시 경주'라는 비전 아래 다양한 여성친화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앞으로 위촉직 여성비율 확대, 여성안심원룸 인증, 아이돌봄서비스와 공동육아나눔터 확대, 시민참여단 활성화 등에 나설 방침이다.

주낙영 시장은 "시정 전반에 걸쳐 여성친화적 시책을 추진해 경주가 대표적 여성친화도시로 거듭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