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통령 "오미크론 조만간 대세될수도…의료체계 확실히 보강"

송고시간2021-12-21 11:20

beta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와 관련해 "오미크론 변이가 조만간 대세가 될 수 있다는 점을 염두에 두고 대비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무회의 모두발언에서 "코로나는 조금이라도 빈틈을 보이면 언제든 확산할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무엇보다 전열 재정비의 핵심은 의료 대응체계를 확실히 보강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실수 되풀이 않을 것…일상회복, 돌다리 두드리는 심정으로 전열 재정비"

병상확보 특단의 대책 거듭 주문…"국민 생명 달려"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영상국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2.21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와 관련해 "오미크론 변이가 조만간 대세가 될 수 있다는 점을 염두에 두고 대비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무회의 모두발언에서 "코로나는 조금이라도 빈틈을 보이면 언제든 확산할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일상회복은 돌다리를 두드리며 건너는 심정으로 점진적이며 조심스럽게 나아갈 수밖에 없다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며 "부족했다고 판단되는 부분을 점검해 교훈으로 삼고 전열을 재정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11월부터 시작된 단계적 일상회복 후에 확진자 및 위중증환자가 급증하는 등 '시행착오'를 거친 만큼, 이제는 부족했던 점을 냉정히 돌아보고 보다 신중하게 일상회복을 준비해야 한다는 뜻이다.

문 대통령은 "고강도 방역조치를 시행하는 동안 코로나 상황을 조기에 안정시키는 데 전력을 기울여야 하며, 위중증 환자의 발생을 반드시 억제해 내야 한다"고 말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무엇보다 전열 재정비의 핵심은 의료 대응체계를 확실히 보강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영상국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2.21 jeong@yna.co.kr

문 대통령은 "관건은 충분한 병상 확보와 의료 인력이다. 정부가 이미 추진하고 있는 병상확충 계획에 더해 지금까지와는 차원이 다른 특단의 대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국립대병원과 공공의료 자원을 총동원해 병실을 획기적으로 보강하고, 의료 인력도 조속히 확충해달라"며 "광역기초와 민간이 함께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하고 재정당국은 아낌없는 지원으로 뒷받침해달라"고 주문했다.

이는 전날 문 대통령이 참모들에게 지시한 사항이기도 하다.

문 대통령은 또 "무엇보다 속도가 중요하다. 병상의 확보에 국민의 생명이 달려 있다"며 "일상회복이 늦어질 수록 민생의 피해가 그만큼 커진다는 점도 명심해달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많은 민간 의료기관이 협력해주고 있다. 참으로 고마운 일"이라며 "국가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공공과 민간의 모든 의료 역량이 함께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내는 데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올해도 열흘밖에 남지 않았다. 지난해에 이어 코로나로 힘겨운 연말연시를 보내야 하는 안타까운 상황"이라며 "오랜 시간 최선을 다한 국민과 의료진에 감사드린다. 정부의 책임도 무거워졌다"고 말했다.

이어 "일상회복은 아무도 가보지 않은 길로, 예상치 못한 난관에 언제든 부딪힐 수 있다"며 "하지만 시련이 성공을 만들고 우리는 같은 실수를 되풀이하지 않을 것이다. 전 부처가 한 몸이 돼 비상한 각오로 전력을 다해달라"고 거듭 강조했다.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영상국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2.21 jeong@yna.co.kr

한편 문 대통령은 "백신접종에 속도가 나는 것은 희망적인 소식이다. 특히 3차 접종률이 아주 빠른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며 "소아 청소년의 접종 분위기가 확산하고 18세 이상 미접종자들의 접종 참여가 늘어나는 것도 매우 바람직한 일"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백신 접종은 이제 연령과 계층을 넘어 서로의 안전을 지키는 가장 효과적인 방호벽이라는 인식이 확고한 대세가 됐다"며 접종을 독려했다.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