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미크론 출현 한달…"남아공은 신규확진 감소 시작"

송고시간2021-12-21 10:39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새 변이 오미크론이 출현한 지 약 한 달이 지난 가운데, 오미크론의 존재가 최초 확인된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감소하기 시작한 것으로 나타났다.

안젤리크 쿠체 남아프리카공화국 의사협회(SAMA) 회장은 20일(현지시간) 미국 CNN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현재 확진자가 일정선을 넘어 감소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며 "진원지였던 하우텡주에서는 확진자 숫자가 훨씬 더 적다"고 밝혔다.

남아공 국립전염병연구소(NICD)에 따르면 이날 남아공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8천515명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남아공 첫 보고자 쿠체 박사 CNN 인터뷰

감염 줄지만 양성 비율은 여전히 30% 높은 수준

백신 접종 중인 남아공 어린이
백신 접종 중인 남아공 어린이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새 변이 오미크론이 출현한 지 약 한 달이 지난 가운데, 오미크론의 존재가 최초 확인된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감소하기 시작한 것으로 나타났다.

안젤리크 쿠체 남아프리카공화국 의사협회(SAMA) 회장은 20일(현지시간) 미국 CNN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현재 확진자가 일정선을 넘어 감소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며 "진원지였던 하우텡주에서는 확진자 숫자가 훨씬 더 적다"고 밝혔다.

쿠체 회장은 오미크론 변이의 존재를 처음으로 보건당국에 알린 알리고, 출현 초기 외신과 인터뷰에서 그 증상을 적극적으로 설명한 인물이다.

그는 연휴 때문에 여전히 코로나19가 다른 지역으로 퍼지고 있다면서도, 전체적인 숫자를 보면 감소세라고 말했다.

남아공 국립전염병연구소(NICD)에 따르면 이날 남아공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8천515명이다. 사망자는 105명, 검사자 중 양성반응 비중은 29.86%였다. 백신 접종 완료율은 26.3%다.

남아공에선 델타 변이가 주도했던 7월 초 3차 파동 이후 5개월 만에 4차 유행이 진행 중이다.

신규 확진자는 11월 말 오미크론의 존재가 확인된 이후 이달 9일 2만8천868명으로 정점을 찍었다. 이후 주말을 제외하곤 2만명대를 유지하다 16일 1만909명, 17일 1만8천29명, 18일 8천530명, 19일 3천626명으로 줄고 있다.

쿠체 회장은 검사 대비 양성반응 판정의 비율은 약 30%로 여전히 높다며, 그 이유로 적극적인 코로나19 검사를 들었다.

그는 "많은 검사가 진행됐고, 12월 9일 이후로 백신을 맞으러 가는 사람보다 검사를 받으러 가는 사람이 더 많은 것 같다"고 전했다.

다만 그는 오미크론 변이가 사망률을 크게 높인 것은 아니며, 델타 변이보다는 '훨씬, 훨씬' 덜 심각하다고 주장했다.

남아공 일일 코로나19 확진자 추이
남아공 일일 코로나19 확진자 추이

[남아공 국립전염병연구소(NICD) 자료 캡처. 재배포 및 DB 금지]

noma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