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경북 강풍 피해 48건…날아온 패널에 맞아 2명 부상(종합)

송고시간2021-12-17 19:44

beta

17일 대구와 경북에서 강풍으로 간판이 추락하고 나무가 쓰러지는 피해가 잇따랐다.

강풍에 날아온 패널에 맞아 2명이 다치기도 했다.

오후 1시 28분께 봉화군 봉화읍에서는 강풍으로 창고 건물이 파손돼 날아온 패널을 맞고 40대 2명이 다쳐 병원 치료를 받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강풍에 떨어진 간판
강풍에 떨어진 간판

(대구=연합뉴스) 17일 오후 1시 27분께 대구 달서구 진천동에 강풍으로 간판이 떨어져 있다. 2021.12.17 [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unhyung@yna.co.kr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17일 대구와 경북에서 강풍으로 간판이 추락하고 나무가 쓰러지는 피해가 잇따랐다.

강풍에 날아온 패널에 맞아 2명이 다치기도 했다.

대구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 30분까지 접수된 강풍 피해 건수는 모두 27건이다.

첫 신고는 오전 9시 39분 서구 비산동 도로 위에 패널이 떨어졌다는 내용이었다.

오후 1시 27분에는 달서구 진천동에서 간판이 1층 바닥으로 추락했다고 신고가 들어왔다.

이 밖에 전깃줄 위에 천막이나 구조물이 날아들었다거나, 유리가 파손되고, 주택 양철 지붕이 추락할 우려가 있다는 등의 내용이 접수됐다.

경북에서도 강풍 피해 신고가 21건 접수됐다.

경북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주택 관련 12건, 간판 관련 3건, 도로 장애 1건, 기타 5건 등이다.

오후 1시 28분께 봉화군 봉화읍에서는 강풍으로 창고 건물이 파손돼 날아온 패널을 맞고 40대 2명이 다쳐 병원 치료를 받았다.

봉화읍 창고 패널 파손
봉화읍 창고 패널 파손

[경북소방안전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날 순간최대풍속은 경북 울진 온정면 26.6m/s, 안동 20.2m/s, 대구 15.2m/s로 측정됐다.

영주, 영덕, 포항 등 경북 6개 시·군에는 강풍주의보가 내렸다.

강풍주의보는 10분간 평균 풍속이 14m/s 이상 혹은 순간최대풍속이 20m/s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될 때 발령된다.

sunhy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