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YTN, '김건희 보도 기획설'에 "사실 아냐…법적 대응 검토"

송고시간2021-12-17 17:13

beta

YTN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씨의 허위 경력 보도가 기획됐다는 의혹 제기에 반발했다.

YTN은 17일 "김건희씨 통화 내용 보도와 관련해 일각에서 주장하는 '기획설'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YTN은 "보도의 전 과정에서 취재 윤리를 준수했다는 점을 강조한다"며 "추후 허위사실을 유포해 YTN의 신용과 명예를 훼손할 경우 법적 대응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허위경력 의혹' 김건희씨 인터뷰…"취재윤리 준수했다"

YTN
YTN

[촬영 이충원]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YTN이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의 배우자 김건희씨의 허위 경력 보도가 기획됐다는 의혹 제기에 반발했다.

YTN은 17일 "김건희씨 통화 내용 보도와 관련해 일각에서 주장하는 '기획설'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YTN은 "보도의 전 과정에서 취재 윤리를 준수했다는 점을 강조한다"며 "추후 허위사실을 유포해 YTN의 신용과 명예를 훼손할 경우 법적 대응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일부 여야 정치권 인사들의 확인되지 않은 발언으로 보도의 신뢰성이 훼손되고, 본질이 흐려지는 상황에 강한 유감을 표명한다"고 전했다.

YTN은 지난 14일 김건희씨가 과거 교수 임용 지원서에 한국게임산업협회 기획이사로 재직했다고 기재한 내용이 협회 설립 시기 등을 고려할 때 허위라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김건희씨에게 관련 의혹을 직접 물은 인터뷰 내용을 보도했다. 김건희씨는 인터뷰에서 허위 경력에 관해 기억이 안 난다고 답했다.

이와 관련해 이수정 국민의힘 공동선대위원장은 16일 CBS '김현정 뉴스쇼'에서 김건희씨의 의혹이 이슈 중심이 된 것은 유한기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개발사업본부장의 극단적 선택 보도를 덮기 위한 것이란 취지로 발언했다.

ae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