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EU 집행위원장, 오미크론 내년 1월 중순까지 역내 우세종 예상

송고시간2021-12-15 18:31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유럽연합(EU) 집행위원장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브뤼셀=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유럽연합(EU) 행정부 수반 격인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은 15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이 내년 1월 중순까지 역내에서 우세종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고 AP 통신이 전했다.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은 이날 유럽의회에서 이같이 밝히고 EU는 회원국 전체 인구의 66.6%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해 오미크론과의 싸움에 준비가 잘돼 있다고 덧붙였다.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은 EU는 최근 몇 주 동안 델타 변이에 따른 확진자 급증과 오미크론 변이 증가라는 두 가지 도전에 직면해 있다고 설명했다.

k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