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쿠드롱, 프로당구 PBA 첫 3회 우승…상금 1억원

송고시간2021-12-15 08:05

beta

프레데리크 쿠드롱(벨기에·웰컴저축은행)이 프로당구(PBA) 최초로 개인 통산 3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쿠드롱은 14일 밤 경기도 고양시 빛마루방송센터에서 열린 '크라운해태 PBA-LPBA 챔피언십' PBA 결승전에서 다비드 사파타(스페인·블루원리조트)를 세트 스코어 4-1(15-4 15-5 3-15 15-11 15-13)로 꺾고 상금 1억원과 우승포인트 10만점을 손에 넣었다.

쿠드롱은 이번 대회 우승으로 강동궁, 다비드 마르티네스(이상 2회)를 제치고 PBA에서 가장 먼저 3회 우승을 달성한 주인공이 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강동궁-마르티네스에 앞서 PBA 최초 '개인통산 3회 우승'

우승 확정 짓고 기뻐하는 쿠드롱
우승 확정 짓고 기뻐하는 쿠드롱

[PB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프레데리크 쿠드롱(벨기에·웰컴저축은행)이 프로당구(PBA) 최초로 개인 통산 3번째 우승을 차지했다.

쿠드롱은 14일 밤 경기도 고양시 빛마루방송센터에서 열린 '크라운해태 PBA-LPBA 챔피언십' PBA 결승전에서 다비드 사파타(스페인·블루원리조트)를 세트 스코어 4-1(15-4 15-5 3-15 15-11 15-13)로 꺾고 상금 1억원과 우승포인트 10만점을 손에 넣었다.

세계 최강으로 꼽히는 쿠드롱은 2019-2020시즌 '3전 4기'만에 'TS샴푸 챔피언십'에서 첫 우승을 달성했다.

2020-2021시즌 'TS샴푸 챔피언십'에서도 정상에 올라 두 번째 우승을 차지했고, 그로부터 1년 2개월 만에 세 번째 정상에 등극했다.

쿠드롱은 이번 대회 우승으로 강동궁, 다비드 마르티네스(이상 2회)를 제치고 PBA에서 가장 먼저 3회 우승을 달성한 주인공이 됐다.

이번 대회에서 쿠드롱은 128강에서 강성호에 3-1 승리를 시작으로 선지훈과 서성원 역시 나란히 3-1로 꺾고 16강에 진출했다.

16강에선 '절친' 에디 레펜스, 8강과 4강에선 카를로스 앙기타와 강동궁을 차례로 제압하고 결승에 올랐다.

쿠드롱은 "우승까지 정말 많은 에너지와 노력이 필요했다. 너무 행복하다"며 "가능한 한 많이 우승하는 것이 좋다. 매 경기 최선을 다해 이기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집중하는 쿠드롱
집중하는 쿠드롱

[PB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chang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