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당진 왜목마을 해넘이·해맞이축제 취소…"코로나 확산세 고려"

송고시간2021-12-09 14:09

beta

충남 당진시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한 해를 마무리하고 새해를 맞는 왜목마을 해넘이·해맞이 축제를 취소한다.

당진시는 코로나19 대규모 확산세를 고려해 축제를 취소키로 했다고 9일 밝혔다.

시 관계자는 "관광객과 시민 안전을 최우선 고려해 취소를 결정했다"며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한 상황인 만큼 연말연시 모임을 자제하고 각 가정에서 차분하게 새해를 맞이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당진=연합뉴스) 정찬욱 기자 = 충남 당진시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한 해를 마무리하고 새해를 맞는 왜목마을 해넘이·해맞이 축제를 취소한다.

당진 왜목마을 해돋이
당진 왜목마을 해돋이

[당진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당진시는 코로나19 대규모 확산세를 고려해 축제를 취소키로 했다고 9일 밝혔다.

석문면 왜목마을은 특이한 지형 때문에 해넘이와 해돋이를 한 곳에서 볼 수 있는 서해안 명소다.

축제는 취소했지만 많은 인파가 이곳을 찾을 것으로 예상해 방역을 위한 안심콜을 운영하고 방역 요원을 배치해 발열 등 유증상자 출입 차단,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준수 안내 등을 철저히 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관광객과 시민 안전을 최우선 고려해 취소를 결정했다"며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한 상황인 만큼 연말연시 모임을 자제하고 각 가정에서 차분하게 새해를 맞이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jchu2000@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AzWHBUHV_qc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