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구깃구깃 휴가증 안녕'…육군, 원스톱 할인 모바일 신분증 도입(종합)

송고시간2021-12-09 14:36

beta

병사들이 휴가 때마다 소지하고 다녀야 했던 '종이 휴가증'이 내달부터 사라진다.

대신 스마트폰 하나로 휴가증·전역증 등 증명서 발급은 물론 각종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원스톱' 모바일 앱이 전면 도입된다.

육군은 9일 서울 용산구 육군회관에서 모바일 신분인증 앱인 '밀리패스'를 선보이고 내달 1일부터 육군 전 부대에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밀리패스 앱' 내달 전 부대에 적용…군인 가족·예비역도 이용 가능

채용정보·익명게시판 탑재 예정…간편결제·대중교통 예약 서비스도 추가 계획

'구깃구깃 휴가증 안녕'…육군, 원스톱 할인 모바일 신분증 도입
'구깃구깃 휴가증 안녕'…육군, 원스톱 할인 모바일 신분증 도입

(서울=연합뉴스) 병사들이 휴가 때마다 소지하고 다녀야 했던 '종이 휴가증'이 내달부터 사라진다. 육군은 대신 휴가증 기능은 물론 각종 할인 혜택을 '원스톱'으로 이용할 수 있는 모바일 앱을 전면 도입한다. 사진은 모바일 신분증 화면. 2021.12.9 [육군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병사들이 휴가 때마다 소지하고 다녀야 했던 '종이 휴가증'이 내달부터 사라진다.

대신 스마트폰 하나로 휴가증·전역증 등 증명서 발급은 물론 각종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원스톱' 모바일 앱이 전면 도입된다.

육군은 9일 서울 용산구 육군회관에서 모바일 신분인증 앱인 '밀리패스'를 선보이고 내달 1일부터 육군 전 부대에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밀리패스는 국방인사정보체계 데이터를 활용해 온·오프라인에서 현역 또는 군인 가족 인증이 가능한 모바일 육군 인증 서비스다.

스마트폰에 앱을 다운로드받은 뒤 본인 인증을 하면, 신분증, 휴가증, 출장증, 복무확인서, 급여내역서 등 다양한 증명서를 손쉽게 발급받을 수 있다.

사단급 이상 부대 소속 현역과 그 가족들은 밀리패스의 스마트폰 NFC(Near Field Communication·근거리무선통신) 기능으로 위병소 출입도 가능하다.

종이 휴가증 없이도 밀리패스에 보관된 모바일 휴가증이나 신분인증 화면만으로 군인 할인이 적용되는 영화관, 식당, 놀이공원 등에서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밀리패스는 많게는 인터넷 최저가보다도 높은 할인율이 적용되는 복지몰과도 연계됐다. 어학 강의 등 자기개발을 비롯한 쇼핑·외식·문화·숙박 할인 등 군 복지혜택도 한층 편리하게 누릴 수 있게 된다.

내년 상반기 중에는 밀리패스 앱에 모바일 간편결제(밀리페이) 기능도 추가된다. 밀리페이는 수수료가 1% 정도로, 일반 카드 결제 수수료(3∼5%)보다 저렴하다.

별도 증빙서류 제출 없이 신청 가능한 통신사 군인 할인 요금제 연동 서비스, 휴가·출장 장병의 대중교통 예약 및 후급 교통비 지원 간소화, 운전병 운전경력증명서 발급 기능도 가능해진다.

아울러 채용 정보를 탐색할 수 있는 사이트를 연동하고, 장병 간 소통 활용할 수 있는 익명 게시판 등도 탑재될 예정이다.

'구깃구깃 휴가증 안녕'…육군, 원스톱 할인 모바일 신분증 도입
'구깃구깃 휴가증 안녕'…육군, 원스톱 할인 모바일 신분증 도입

(서울=연합뉴스) 육군 현역 및 가족을 위한 모바일 신분인증 앱인 '밀리패스'가 내달 1일부터 육군 전 부대에 전면 적용된다. 사진은 밀리패스 소개 영상 갈무리. [육군 제공]

밀리패스 가입 대상은 장병과 군무원, 군인 가족을 비롯해 육군 사관생도 및 간부후보생이다. 군인 가족은 기혼 간부의 경우 배우자와 자녀까지, 미혼 간부와 병사는 부모까지 이용할 수 있다. 병사가 전역하면 부모는 자동 가입 해지된다.

예비역도 밀리패스 활용이 가능하다. 다만 예비군으로 편성되어 교육을 받는 연차까지만 활용할 수 있다. 20년 이상 장기근속자는 전역 후에도 계속 활용이 가능하다.

이번 밀리패스 구축 사업은 지난 3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한 '2021년 마이데이터 실증서비스 사업공모'에 육군과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하 한결원) 등이 제안한 '현역 및 군인가족 인증체계 구축' 사업이 공공 부문 최종사업자로 선정돼 추진됐다. 과기부와 한결원 등의 지원으로 총사업비 21억 8천만 원이 투입됐다.

육군 관계자는 "내년 하반기 국방부와 협조해 밀리패스 서비스를 해·공군과 해병대까지 포함한 전군으로 확대 적용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