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징어 게임', 미국영화연구소 TV 부문 특별상

송고시간2021-12-09 07:11

beta

넷플릭스의 한국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이 미국영화연구소(AFI)가 수여하는 TV 프로그램 부문 특별상을 받았다.

AFI는 8일(현지시간) 이러한 내용의 올해 영화와 TV 부문 수상작을 공개했다.

AFI는 '오징어 게임'에 대해 "미국 영화와 TV 기준에 속하지 않지만, 탁월한 작품으로 지정해 특별상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드라마 '오징어 게임'
드라마 '오징어 게임'

[넷플릭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넷플릭스의 한국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이 미국영화연구소(AFI)가 수여하는 TV 프로그램 부문 특별상을 받았다.

AFI는 8일(현지시간) 이러한 내용의 올해 영화와 TV 부문 수상작을 공개했다.

AFI는 미국에서 제작된 영화와 TV 프로그램 중 각각 10편의 최고 작품을 선정해 발표한다. '오징어 게임'은 AFI 수상작 선정 기준에 부합하지 않지만, 넷플릭스 역대 최고 흥행을 기록하면서 특별상 수상작으로 뽑혔다.

AFI는 '오징어 게임'에 대해 "미국 영화와 TV 기준에 속하지 않지만, 탁월한 작품으로 지정해 특별상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올해의 10대 영화 수상작은 '코다'(감독 션 헤이더), '돈 룩 업'(애덤 맥케이), '듄'(드니 빌뇌브), '킹 리처드'(레이날도 마커스 그린), '리커리쉬 피자'(폴 토머스 앤더슨), '나이트메어 앨리'(기예르모 델 토로), '파워 오브 도그'(제인 캠피온), '틱틱붐'(린 마누엘 미란다), '맥베스의 비극'(조엘 코엔),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스티븐 스필버그)다.

TV 프로그램 10대 수상작에는 '나의 직장 상사는 코미디언'(원제 '핵스'), '조용한 희망'(원제 '메이드'), '메어 오브 이스트타운', '레저베이션 독스', '슈미가둔', '석세션', '테드 래소', '언더그라운드 레일로드', '완다비전', '화이트 로터스'가 선정됐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