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황천순 천안시의회 의장 "천안시장 선거 도전하겠다"

송고시간2021-12-08 15:48

beta

황천순 충남 천안시의회 의장이 부동산투기 혐의 등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며 내년 지방선거에서 천안시장 출마 의사를 밝혔다.

황 의장은 8일 천안시청 브리핑실에서 "부동산 투기 의혹이 제기돼 그동안 수사기관의 조사를 받았으나 모두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며 이같이 말했다.

황 의장은 "저와 관련된 의혹들이 모두 해소됐다"며 "내년 지방선거에서 시장직에 도전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부동산 투기 혐의 모두 무혐의 처분 받아"

황천순 천안시의회 의장
황천순 천안시의회 의장

[촬영 이은중 기자]

(천안=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황천순 충남 천안시의회 의장이 부동산투기 혐의 등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며 내년 지방선거에서 천안시장 출마 의사를 밝혔다.

황 의장은 8일 천안시청 브리핑실에서 "부동산 투기 의혹이 제기돼 그동안 수사기관의 조사를 받았으나 모두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며 이같이 말했다.

황 의장은 시내 용곡지구 인근 땅을 매입하는 등의 부동산 투기 의혹으로 경찰의 수사를 받았고 지난 7월 관련 혐의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그러나 경찰은 공무상 획득한 정보를 제3자에게 누설했다는 혐의에 대해서는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이에 검찰은 보완조사를 요구했고 경찰이 추가 조사를 통해 무혐의 불송치로 사건을 종결했다는 것이다.

황 의장은 "저와 관련된 의혹들이 모두 해소됐다"며 "내년 지방선거에서 시장직에 도전할 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j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