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가거나, 못가거나, 가야만 하거나…각국 베이징 올림픽 선택은

송고시간2021-12-08 00:48

beta

중국의 인권탄압에 대한 항의 표시로 베이징 올림픽에 정부 사절단을 보내지 않겠다는 미국의 발표 이후 각국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뉴욕타임스(NYT)는 7일(현지시간) 베이징 올림픽이 2개월도 남지 않은 만큼 각국 정부도 조만간 외교적 보이콧 동참 여부에 대한 입장을 밝힐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美 외교적 보이콧 동참 의지와 별개로 코로나19 상황도 결정에 영향

베이징올림픽 '외교적 보이콧' 방침 밝히는 미 백악관 대변인
베이징올림픽 '외교적 보이콧' 방침 밝히는 미 백악관 대변인

(워싱턴 EPA=연합뉴스) 젠 사키 미국 백악관 대변인이 6일(현지시간) 워싱턴DC 백악관에서 언론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키 대변인은 "중국의 지속적인 종족 학살과 반인도적 범죄, 기타 인권 유린을 감안해 어떤 외교적, 공식적 대표단도 베이징올림픽과 패럴림픽에 보내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2021.12.7 sungok@yna.co.kr

(뉴욕=연합뉴스) 고일환 특파원 = 중국의 인권탄압에 대한 항의 표시로 베이징 올림픽에 정부 사절단을 보내지 않겠다는 미국의 발표 이후 각국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뉴욕타임스(NYT)는 7일(현지시간) 베이징 올림픽이 2개월도 남지 않은 만큼 각국 정부도 조만간 외교적 보이콧 동참 여부에 대한 입장을 밝힐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현재 불참 입장을 천명한 국가는 미국과 뉴질랜드다. 뉴질랜드는 미국 정부의 결정과는 별개로 이미 수개월 전에 정부 사절단을 보내지 않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영국도 홍콩 민주주의 탄압 문제 등을 놓고 중국과 불편한 관계였지만, 아직 외교적 보이콧 동참 여부에 대한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다만 여당인 보수당 내부에선 외교적 보이콧 동참에 무게가 실린 분위기다.

보수당 대표를 지낸 이언 던컨 스미스 하원의원은 트위터를 통해 공개적으로 미국의 결정을 환영하고, 영국의 동참을 촉구했다.

호주 시드니에서 열린 베이징 올림픽 보이콧 촉구 집회
호주 시드니에서 열린 베이징 올림픽 보이콧 촉구 집회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재판매 및 DB 금지]

최근 중국과 불편한 관계였던 캐나다와 호주도 외교적 보이콧 동참 문제를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독일은 아직 입장을 밝히지 않았지만, 중국에 대해 지나치게 유연했다는 비판을 받았던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물러난 만큼 결과가 주목된다.

올라프 숄츠 신임 총리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외교적 보이콧 동참 문제에 대한 질문에 답을 하지 않았지만 "전 세계가 제대로 작동하기 위해선 우리가 모든 일을 함께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베이징 올림픽에 대한 직접적인 언급은 아니었지만, 외교적 보이콧 동참 문제에 대한 고민이 반영된 발언으로 보인다는 평가다.

이에 비해 이탈리아는 이날 외교적 보이콧에 동참하지 않을 것이란 입장을 밝혔다.

이탈리아의 결정은 2026년 동계 올림픽 개최국이라는 입장 때문으로 보인다. 관행상 차기 올림픽 주최국은 올림픽에 정부 대표단을 파견해야 한다는 것이다.

실제로 2021년 일본 도쿄 올림픽에는 2024년 하계 올림픽을 개최하는 프랑스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이 참석했다.

다만 프랑스도 베이징 올림픽 참석 여부에 대해선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마크롱 대통령 측은 외교적 보이콧 동참 문제에 대해 유럽연합(EU) 차원에서 논의하겠다고 밝혔다.

NYT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참석하고 싶어도 물리적으로 참석이 불가능한 국가가 있을 수도 있다고 지적했다.

도쿄 올림픽에서도 코로나19 방역 등의 문제로 각국 정상의 참석이 저조했다.

이 때문에 일부 국가들은 중국을 자극하지 않기 위해 코로나19를 이유로 든 뒤 베이징 올림픽에 사절단을 보내지 않을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ko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