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빙상연맹, 오늘 조사결과 논의…심석희 올림픽 출전 여부 윤곽

송고시간2021-12-08 06:00

beta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고의충돌 의혹에 휩싸인 심석희(24·서울시청)의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출전 여부 윤곽이 오늘 드러난다.

대한빙상경기연맹 조사위원회는 8일 오후 3시 서울시 송파구 벨로드롬 대한빙상경기연맹 회의실에서 2차 조사단 회의를 열고 조사 결과를 논의한다.

위원회는 2차 회의 후 조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인데, 연맹은 이 결과에 따라 스포츠공정위원회를 열어 심석희에 관한 징계 수준을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빙상연맹 조사위원회 회의
빙상연맹 조사위원회 회의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고의충돌 의혹에 휩싸인 심석희(24·서울시청)의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출전 여부 윤곽이 오늘 드러난다.

대한빙상경기연맹 조사위원회는 8일 오후 3시 서울시 송파구 벨로드롬 대한빙상경기연맹 회의실에서 2차 조사단 회의를 열고 조사 결과를 논의한다.

위원회는 2차 회의 후 조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인데, 연맹은 이 결과에 따라 스포츠공정위원회를 열어 심석희에 관한 징계 수준을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조사 결과는 부산고검장을 역임한 양부남 연맹 부회장 겸 조사위원장이 직접 발표할 예정이다.

조사위원회는 10월 20일 선수 출신, 변호사, 심판 등 각계에서 선임한 7명의 전문가가 조사위원으로 선임된 뒤 같은 달 27일 첫 회의를 통해 조사를 시작했다.

심석희는 평창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1,000m 결승에서 대표팀 동료 최민정(성남시청)을 고의로 넘어뜨렸다는 의심을 받는다.

조사위원회는 고의충돌 의혹뿐만 아니라 심석희가 국가대표 코치와 주고받은 사적 메시지 내용 등 제기된 문제 전반을 들여다봤다.

cycle@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stCGDXcuTeQ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