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엔지니어링, 상장예심 통과…내년 상반기 증시 입성 목표(종합)

송고시간2021-12-06 17:46

beta

한국거래소는 현대엔지니어링이 유가증권시장 상장 예비심사를 통과했다고 6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현대엔지니어링 사옥
현대엔지니어링 사옥

[현대엔지니어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미령 기자 = 한국거래소는 현대엔지니어링이 유가증권시장 상장 예비심사를 통과했다고 6일 밝혔다.

2001년 설립된 현대엔지니어링은 플랜트 엔지니어링 설계와 시공, 건축, 자산관리 사업을 영위하는 회사다. 현재 최대주주인 현대건설[000720]과 특수관계인이 지분 90.0%를 보유하고 있다.

별도기준 작년 매출액은 6조4천347억원, 영업이익은 2천939억원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의 올해 3분기 말 기준 신규 수주는 10조146억원 규모로 작년 동기(6조9천233억원) 대비 45% 증가했다.

이에 따른 수주 잔고는 27조7천800억원으로 작년 연간 매출(7조1천884억원) 기준 4년치 일감을 확보한 셈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번 기업공개(IPO)를 통해 지속 성장이 가능한 경영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지난 1월 지속가능경영팀을 신설한 데 이어 지난 7월 탄소를 이용한 수소 생산, 폐플라스틱 자원화 사업, 소형원자로 사업 등을 추진하는 G2E(Green Environment&Energy) 사업부를 신설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이번 기업공개를 계기로 국내외에서 지속가능한 엔지니어링 솔루션을 제공하는 파트너로 위상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상장 주관사는 미래에셋증권, KB증권, 골드만삭스증권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내년 상반기 유가증권시장 입성을 목표로 증권신고서 제출 등 본격적인 공모 절차를 밟을 계획이다.

alrea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