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용인시장 "특례시 원년인 내년, 품격있는 일류도시 미래 열겠다"

송고시간2021-12-06 15:54

beta

백군기 경기 용인시장은 6일 "민선 7기 성과를 토대로 내년 특례시 원년을 맞아 품격있는 인류 도시 용인의 미래를 열겠다"고 밝혔다.

백 시장은 이날 제259회 시의회 정례회 시정연설을 통해 "동서남북 균형발전 도시, 대한민국 경제중심도시, 탄소중립 시대를 맞아 친환경 생태도시에 무게를 두고 시정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백 시장은 "지난 4년간 용인의 미래 100년을 아우르는 친환경 생태 경제 자족도시의 뿌리가 내릴 수 있도록 110만 시민과 시의회가 힘을 모아주셨다"며 "2022년은 우리 시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한 탄탄한 디딤돌을 차근차근 쌓아가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용인=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백군기 경기 용인시장은 6일 "민선 7기 성과를 토대로 내년 특례시 원년을 맞아 품격있는 인류 도시 용인의 미래를 열겠다"고 밝혔다.

백 시장은 이날 제259회 시의회 정례회 시정연설을 통해 "동서남북 균형발전 도시, 대한민국 경제중심도시, 탄소중립 시대를 맞아 친환경 생태도시에 무게를 두고 시정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백군기 용인시장, 시의회서 시정연설
백군기 용인시장, 시의회서 시정연설

[용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그는 내년도 시정 운영 방향으로 ▲ 함께 성장하는 경제 자족도시를 위한 확고한 기틀 마련 ▲ 그린에너지로 전환과 친환경 생태도시 완성 ▲ 동서남북 고르게 발전하는 균형발전 도시 ▲ 따뜻한 투자로 시민 삶의 질 향상 ▲ 일상에서 함께하는 행복한 문화·체육 도시 조성을 제시했다.

이를 위해 지역화폐 3천억원 발행, 기흥미래도시첨단산업단지 조성, 버스 준공영제 시행, 원거리 통학 학생을 위한 안심통학버스 지원, 국공립어린이집 확충 등을 주요 사업으로 추진하겠다고 설명했다.

백 시장은 "지난 4년간 용인의 미래 100년을 아우르는 친환경 생태 경제 자족도시의 뿌리가 내릴 수 있도록 110만 시민과 시의회가 힘을 모아주셨다"며 "2022년은 우리 시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한 탄탄한 디딤돌을 차근차근 쌓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본예산 대비 17.1% 증가한 2조 9천871억원의 내년도 예산안을 시의회에 제출했다.

올해보다 일반회계(2조5천976억원)는 17.9%, 특별회계(3천895억원)는 12.4% 각각 증가한 규모이다.

hedgeho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