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마트 2억달러 해킹 피해"

송고시간2021-12-06 11:24

beta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마트가 해킹을 당해 약 2억 달러어치 가상화폐가 도난당했다고 미 CNBC 방송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따르면 블록체인 보안·데이터 분석 회사인 '페크실드'는 해커들이 비트마트로부터 1억9천600만달러(약 2천319억원) 규모의 가상화폐를 탈취했다고 4일 밝혔다.

비트마트도 당일 저녁 성명을 내 "대규모 보안 침해"가 있었다고 인정하면서도 해킹 피해 규모가 약 1억5천만 달러(약 1천775억원)라고 해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가상화폐 거래소 비트마트가 해킹을 당해 약 2억 달러어치 가상화폐가 도난당했다고 미 CNBC 방송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블록체인 보안·데이터 분석 회사인 '페크실드'는 해커들이 비트마트로부터 1억9천600만달러(약 2천319억원) 규모의 가상화폐를 탈취했다고 4일 밝혔다.

비트마트도 당일 저녁 성명을 내 "대규모 보안 침해"가 있었다고 인정하면서도 해킹 피해 규모가 약 1억5천만 달러(약 1천775억원)라고 해명했다.

도난당한 가상화폐는 바이낸스코인, 세이프문, 시바이누 등 20여종이다.

비트마트는 추후 공지가 있을 때까지 모든 인출을 일시 정지시켰고 철저한 보안 점검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비트마트는 해킹된 '핫 월렛'은 거래소 자산의 일부만 저장돼 있었고 다른 모든 가상화폐 지갑은 "안전하고 피해를 당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핫 월렛은 인터넷과 연결된 가상화폐 지갑을 말한다. 이와 반대로 인터넷과 연결되지 않은 가상화폐 지갑은 '콜드 월렛'이라고 부른다.

비트마트는 해커들이 어떤 방법으로 해킹을 했는지는 아직 확인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CNBC는 이번 해킹으로 고객 자금이 피해를 봤는지, 피해를 봤다면 보상을 했는지 등을 비트마트 직원들에게 물어봤으나 아직 답변을 듣지 못했다고 전했다.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PG)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 (PG)

[박은주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pseudoj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