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FC안양, 수비수 백동규 완전 영입…"두 번째 입단, 새해엔 승격"

송고시간2021-12-06 11:00

beta

프로축구 K리그2(2부) FC안양이 올 시즌 임대 신분이었던 수비수 백동규(30)를 K리그1(1부) 제주 유나이티드에서 완전 이적으로 영입했다고 6일 밝혔다.

백동규는 "2014년에 이어 두 번째로 안양에 입단하게 됐다. 처음 가졌던 마음가짐이 다시 떠오른다"라며 "내년에는 더욱 책임감을 느끼고 안양이 원하는 승격에 다다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FC안양으로 완전 이적한 백동규.
FC안양으로 완전 이적한 백동규.

[FC안양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프로축구 K리그2(2부) FC안양이 올 시즌 임대 신분이었던 수비수 백동규(30)를 K리그1(1부) 제주 유나이티드에서 완전 이적으로 영입했다고 6일 밝혔다.

2014년 안양에서 프로에 데뷔한 뒤 2015년 여름 제주로 이적한 백동규는 상주 상무에서 군 복무한 두 시즌을 빼고 줄곧 제주에서 뛰다 2021시즌 임대를 통해 친정팀 안양에 복귀했다.

백동규는 올해 정규리그에서 자신의 한 시즌 최다인 35경기에 출전해 데뷔골을 포함한 3골을 넣었다.

임대 신분이었음에도 이우형 안양 감독은 올해 백동규를 부주장으로 선임하기도 했다.

백동규는 "2014년에 이어 두 번째로 안양에 입단하게 됐다. 처음 가졌던 마음가짐이 다시 떠오른다"라며 "내년에는 더욱 책임감을 느끼고 안양이 원하는 승격에 다다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안양 선수단은 6일 오후 소집해 새 시즌 준비를 위한 담금질에 들어간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