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안산서도 인천 모 교회발 오미크론 확진…"예배 참석 중학생"(종합)

송고시간2021-12-06 10:44

beta

인천의 한 교회발 코로나19 새 변이 바이러스 오미크론이 경기 안산으로도 번졌다.

안산시는 인천 미추홀구의 한 교회 예배에 참석한 관내 중학생 1명이 오미크론 변이에 확진됐다고 6일 밝혔다.

이 학생은 지난달 28일 해당 교회 예배에 참석한 뒤 지난 2일 안산에서 확진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해당 중학교 15일까지 원격수업 전환…현재까진 접촉자 모두 음성

(안산=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인천의 한 교회발 코로나19 새 변이 바이러스 오미크론이 경기 안산으로도 번졌다.

오미크론 확진 부부 지인 가족 다녀간 인천 모 교회
오미크론 확진 부부 지인 가족 다녀간 인천 모 교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안산시는 인천 미추홀구의 한 교회 예배에 참석한 관내 중학생 1명이 오미크론 변이에 확진됐다고 6일 밝혔다.

이 학생은 지난달 28일 해당 교회 예배에 참석한 뒤 지난 2일 안산에서 확진됐다.

이후 이뤄진 바이러스 분석 결과 오미크론 변이에 확진된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학생은 예배 참석 다음 날인 29일부터 지난 1일까지 사흘간 아무런 증상이 없어 등교했으나 1일 오후부터 발열 증상이 나타나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귀가했다.

안산시 방역 당국은 해당 학교 전체를 15일까지 원격 수업으로 전환하고, 해당 학생과 같은 반 학생들은 전원 자가격리 조처했다.

학생의 가족들도 자가 격리된 가운데, 이날 오전까지 검사에서는 접촉자 전원이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방역 당국이 밝힌 국내 오미크론 확진자는 누적 12명으로, 경기도에서는 나이지리아에 다녀온 여성 2명과 안산 중학생 1명 등 3명으로 파악됐다.

goals@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RpQe8xfr7Io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