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준석 "매머드 털 면도…'코끼리 선대위', 민주당 찢으러 간다"

송고시간2021-12-05 14:43

beta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5일 "매머드에서 업그레이드된, 면도 잘 된 코끼리 선대위가 이제 민주당을 찢으러 간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저는 '누구나 역할이 있는 매머드 선대위'라는 후보 구상을 크게 해치지 않으면서 불필요하다고 생각되는 매머드의 털을 좀 깎아내자고 제안했던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민주당이 아무리 삐딱하게 보려고 해도, 국민은 이런 어려운 정치적 조정을 해낸 윤석열 후보의 정치력을 높게 평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악취·파리떼 사라지고 검증된 코끼리 운전수 김종인 합류"

"민주 삐딱하게 보려고 해도 국민은 尹 정치력 높게 평가할 것"

윤석열·이준석 '생일 케이크 들고'
윤석열·이준석 '생일 케이크 들고'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와 이준석 대표가 4일 오후 부산 서면 젊음의 거리에서 윤 후보 생일 케이크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생일 케이크에는 '오늘부터 95일 단디하자'라는 문구가 적혀 있다. 2021.12.4 handbrother@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5일 "매머드에서 업그레이드된, 면도 잘 된 코끼리 선대위가 이제 민주당을 찢으러 간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저는 '누구나 역할이 있는 매머드 선대위'라는 후보 구상을 크게 해치지 않으면서 불필요하다고 생각되는 매머드의 털을 좀 깎아내자고 제안했던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면도해놓고 보니 그 털 때문에 지금까지 있었던 불필요한 악취나 파리떼가 많이 사라졌다"며 "거기에 검증된 코끼리 운전수인 김종인 전 위원장까지 합류했다"고 비유했다.

이 대표는 "민주당이 아무리 삐딱하게 보려고 해도, 국민은 이런 어려운 정치적 조정을 해낸 윤석열 후보의 정치력을 높게 평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소위 '울산 합의'라고 부르는 지난 금요일의 후보와 원내대표, 저의 회동은 선거를 앞두고 우리 당이 지금까지 가졌던 여러 이견을 허심탄회한 대화로 조율해낸 치열한 정치적 소통의 결과물"이라고 자평했다.

그는 "물밑에서 노력해주신 김기현 원내대표와 적재적소에서 필요한 조정을 해주신 홍준표 의원, 그리고 항상 원로 입장에서 조언해주시는 정의화 김형오 전 국회의장께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