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시진핑 "종교 '중국화' 견지하고 사회주의에 적응 유도"

송고시간2021-12-05 11:24

beta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종교의 중국화'를 견지하고, 종교와 사회주의의 상호 적응을 적극 유도해야 한다고 말했다.

5일 중국 중앙TV(CCTV)에 따르면 시 주석은 3∼4일 베이징에서 열린 전국종교공작회의에서 행한 연설을 통해 이같이 강조했다.

시 주석은 "우리나라 종교의 중국화를 심도 있게 추진해 우리나라 종교가 사회주의 핵심 가치관을 선도하고 종교계 인사와 신도가 위대한 조국, 중화민족, 중화문화, 중국 공산당, 중국 특색 사회주의에 대한 동질감을 증진토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종교공작회의 연설…"종교계 애국·집단·사회주의 교육해야"

전국종교공작회의에서 연설하는 시진핑
전국종교공작회의에서 연설하는 시진핑

(베이징 신화=연합뉴스)

(베이징=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종교의 중국화'를 견지하고, 종교와 사회주의의 상호 적응을 적극 유도해야 한다고 말했다.

5일 중국 중앙TV(CCTV)에 따르면 시 주석은 3∼4일 베이징에서 열린 전국종교공작회의에서 행한 연설을 통해 이같이 강조했다.

시 주석은 "우리나라 종교의 중국화를 심도 있게 추진해 우리나라 종교가 사회주의 핵심 가치관을 선도하고 종교계 인사와 신도가 위대한 조국, 중화민족, 중화문화, 중국 공산당, 중국 특색 사회주의에 대한 동질감을 증진토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당의 종교 자유 정책을 온전하고 정확하게 전면적으로 관철해야 한다"고 밝힌 뒤 "대중의 종교·신앙을 존중하며, 법에 의거해 종교사무를 관리하며, 독립·자주적 일 처리 원칙을 견지하고 종교와 사회주의 사회의 상호 적응을 적극 유도해야 한다"고 밝혔다.

시 주석은 "종교계에서 애국주의·집단주의·사회주의 교육을 전개하고, 당사(黨史)·신중국사·개혁개방사·사회주의발전사 교육을 맞춤형으로 강화하고, 종교계 인사와 신도들이 사회주의 핵심 가치관을 배양·실천하고 중화문화를 선양하도록 유도해야 한다"고 부연했다.

아울러 "종교 활동은 반드시 법률·법규의 규정 범위 안에서 전개해야 하며, 국민의 신체 건강을 해치지 말아야 하며, 공정하고 선량한 풍속을 위배해서는 안 되며, 교육·사법·행정 기능과 사회 생활에 간섭해서는 안 된다"고 덧붙였다.

회의는 리커창(李克强) 총리가 주재했으며, 리잔수(栗戰書), 왕양(汪洋), 왕후닝(王호<삼수변+扈>寧), 자오러지(趙樂際), 한정(韓正) 등 최고 지도부인 중앙 정치국 상무위원들이 참석했다.

jh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