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낙산사·무산복지재단, 2021년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 추진

송고시간2021-12-04 17:50

beta

대한불교조계종 낙산사와 무산복지재단이 강원 양양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을 추진한다.

4일 낙산사와 무산복지재단에 따르면 지역의 저소득층 세대에 연탄과 난방유, 쌀, 저장식품 등을 전달하는 '2021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이날 양양군노인복지관에서 자원봉사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달 말까지 진행되는 이번 사업에서 낙산사와 무산복지재단은 6천200여만원을 들여 양양군 6개 읍·면의 저소득층 256세대에 연탄 3만6천800장과 난방유 1만966ℓ.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양양=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대한불교조계종 낙산사와 무산복지재단이 강원 양양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을 추진한다.

따뜻한 겨울나기 발대식
따뜻한 겨울나기 발대식

(양양=연합뉴스) 이종건 기자 = 대한불교조계종 무산복지재단과 양양노인복지관이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마련한 '2021년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의 발대식이 열린 4일 행사에 참여한 강원 양양지역 기관단체장과 복지재단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2021.12.4 momo@yna.co.kr

4일 낙산사와 무산복지재단에 따르면 지역의 저소득층 세대에 연탄과 난방유, 쌀, 저장식품 등을 전달하는 '2021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이날 양양군노인복지관에서 자원봉사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달 말까지 진행되는 이번 사업에서 낙산사와 무산복지재단은 6천200여만원을 들여 양양군 6개 읍·면의 저소득층 256세대에 연탄 3만6천800장과 난방유 1만966ℓ. 겨울철 식품 꾸러미 256상자, 쌀 2천590㎏을 전달하고 3가구에는 연탄보일러를 교체해줄 계획이다.

2012년 연탄 나눔을 시작으로 지역 내 소외계층 돕기를 이어오는 낙산사와 무산복지재단은 지금까지 2천844세대에 연탄과 난방유, 쌀 등 3억7천여만원 상당의 물품을 지원했다.

mom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