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북한, 일본 '적 기지 공격 능력 보유' 방침에 "선제공격 목적"

송고시간2021-12-04 16:25

beta

북한 외무성은 '적 기지 공격 능력' 보유를 배제하지 않겠다는 일본의 방침에 선제공격을 목적으로 한 '침략전쟁 교리'라고 비난했다.

외무성은 4일 차성일 일본연구소 소장 명의의 글에서 "일본 총리 기시다가 우리의 자위적 국방력 강화 조치를 걸고 들면서 적 기지 공격 능력의 보유를 포함한 방위력 강화에 대해 운운했다"며 "재침 야욕을 기어이 실현해보려는 흉심의 발로"라고 규정했다.

이어 "일본이 떠드는 적 기지 공격 능력은 명백히 선제공격을 목적으로 한 침략전쟁 교리"라며 침략역사를 가진 일본이 "우리의 자주권 행사에 대해 걸고들 아무런 자격도, 명분도 없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북한 외무성 담화 (PG)
북한 외무성 담화 (PG)

[제작 이태호]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북한 외무성은 '적 기지 공격 능력' 보유를 배제하지 않겠다는 일본의 방침에 선제공격을 목적으로 한 '침략전쟁 교리'라고 비난했다.

외무성은 4일 차성일 일본연구소 소장 명의의 글에서 "일본 총리 기시다가 우리의 자위적 국방력 강화 조치를 걸고 들면서 적 기지 공격 능력의 보유를 포함한 방위력 강화에 대해 운운했다"며 "재침 야욕을 기어이 실현해보려는 흉심의 발로"라고 규정했다.

그는 "일본으로 말하면 조선과 아시아 나라들을 침략하고 피바다에 잠근 침략국, 전범국이며 우리나라는 그 피해국"이라며 "역사는 선제공격이 일본의 상투적인 전쟁 수법이었다는 것을 잘 보여준다"고 지적했다.

이어 "일본이 떠드는 적 기지 공격 능력은 명백히 선제공격을 목적으로 한 침략전쟁 교리"라며 침략역사를 가진 일본이 "우리의 자주권 행사에 대해 걸고들 아무런 자격도, 명분도 없다"고 강조했다.

또 "일본과 같은 적대 세력들이 다시는 우리 공화국의 자주권과 안전을 감히 침해할 수 없게 필요한 만큼 힘을 키워 자신을 지키는 것은 너무나 자연스럽고 응당한 일이며 누구도 침해할 수 없는 당당한 권리"라고 말했다.

일본에서는 북한의 잇따른 미사일 발사를 계기로 탄도미사일을 상대국 영역에서 저지한다는 개념의 적 기지 공격 능력 보유 논의가 이어져 왔다.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는 지난달 27일 육상자위대 사열식에서 적 기지 공격 능력 보유를 배제하지 않고 검토하겠다고 천명했다.

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