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오후 9시까지 전국서 4천227명 확진…4일 5천명대 예상(종합)

송고시간2021-12-03 21:53

beta

연일 5천명에 달하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나오고 오미크론 변이도 확산하는 가운데 3일 오후 9시까지 4천명이 넘는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4천227명으로 집계됐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4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 또다시 5천명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7개 시도 집계…수도권 3천311명·비수도권 916명

퇴근길 선별진료소 긴 줄
퇴근길 선별진료소 긴 줄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3일 저녁 서울광장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기다리고 있다.
이날 정부는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사적 모임 허용인원을 다시 줄이고 '방역패스'를 전면 확대하는 등 방역 조치를 강화했다. 2021.12.3 xyz@yna.co.kr

(전국종합=연합뉴스) 고현실 김솔 박규리 기자 = 연일 5천명에 달하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나오고 오미크론 변이도 확산하는 가운데 3일 오후 9시까지 4천명이 넘는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4천227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오후 9시 집계치였던 4천57명보다는 170명 많다.

3일에는 오후 9시 이후 887명 늘어 최종 4천944명으로 마감했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4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 또다시 5천명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선별진료소에 길게 줄 선 시민들
선별진료소에 길게 줄 선 시민들

(광주=연합뉴스) 조남수 기자 = 2일 오전 광주 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2021.12.2 iso64@yna.co.kr

이날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3천311명(78.3%), 비수도권이 916명(21.7%)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1천803명, 경기 1천224명, 인천 284명, 충남 133명, 부산 131명, 경남 103명, 강원 98명, 경북 90명, 대구 87명, 대전 71명, 전남 52명, 충북 48명, 광주 39명, 전북 34명, 제주 21명, 울산 6명, 세종 3명이다.

17개 시도에서 모두 확진자가 나왔다.

지난 7월 초 시작된 국내 4차 대유행은 거의 다섯 달 동안 이어지고 있다.

최근 1주간(11.27∼12.3) 발생한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4천67명→3천925명→3천308명→3천32명→5천123명→5천265명→4천944명으로 하루 평균 약 4천238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는 일평균 약 4천209명이다.

[그래픽] 코로나19 확진자 및 위중증 환자 현황
[그래픽] 코로나19 확진자 및 위중증 환자 현황

(서울=연합뉴스) 장예진 기자 =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일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4천944명 늘어 누적 46만2천555명이라고 밝혔다. 위중증 환자는 전날보다 3명 증가한 736명으로 사흘 연속 700명대를 유지하며 최다치를 기록했다.
jin34@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curious@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