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가계대출 증가폭 감소세 이어질까…초과세수도 관심

송고시간2021-12-04 08:33

beta

다음 주(12·6∼10)에는 가계대출 증가 폭과 초과 세수 규모 등을 파악할 수 있는 경제 지표들이 발표된다.

한국은행은 오는 8일 가계대출 잔액과 증가율 등을 포함한 '11월 중 금융시장 동향'을 내놓는다.

가계대출 규제 등의 영향으로 10월에 이어 11월에도 가계대출 증가 폭 감소세가 이어질지 주목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0월 국제수지·2020∼2070년 장래 인구 추계 주목

대출 창구
대출 창구

※ 기사와 직접 관계가 없는 자료사진입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심재훈 신호경 박용주 기자 = 다음 주(12·6∼10)에는 가계대출 증가 폭과 초과 세수 규모 등을 파악할 수 있는 경제 지표들이 발표된다.

한국은행은 오는 8일 가계대출 잔액과 증가율 등을 포함한 '11월 중 금융시장 동향'을 내놓는다.

지난 10월의 경우 가계대출이 9월 말보다 5조2천억원 증가했다.

증가액은 8월(6조1천억원)이나 9월(6조4천억원)보다 1조원 이상 적고, 지난 5월(-1.6조원) 이후 5개월 만에 최소 규모였다.

가계대출 규제 등의 영향으로 10월에 이어 11월에도 가계대출 증가 폭 감소세가 이어질지 주목된다.

기획재정부는 오는 9일 '월간 재정 동향 12월호'를 발간한다.

12월호에는 10월 기준 정부의 세입·세출, 재정수지, 국가채무 등이 담긴다.

서울 아파트 전경
서울 아파트 전경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서울 남산에서 바라본 서울 시내 아파트 모습들. superdoo82@yna.co.kr

초과 세수 규모가 여전히 관심사다.

정부는 올해 추가된 초과 세수가 19조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한 바 있다. 2차 추가경정예산안 편성 당시 예상한 31조6천억원까지 고려하면 총 초과 세수 규모는 50조원 이상으로 늘어난다.

내년 세입 예산도 전체 예산안이 국회에서 통과되면서 4조7천억원 늘어났다.

한국은행은 오는 7일 '10월 국제수지(잠정치)' 결과를 내놓는다.

지난 9월 경상수지는 100억7천만달러(약 11조9천380억원) 흑자로 17개월 연속 흑자 기조를 유지했지만, 작년 같은 달(103억4천만달러)과 비교해 흑자 규모가 2억7천만달러 줄었다.

통계청은 오는 8일 장래인구 추계 결과를 발표한다.

이번 추계는 2020년부터 2070년까지다. 저출산·고령화에 따른 인구 감소 추이 등이 관심사다.

세수 증가 (PG)
세수 증가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president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