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석열-이준석 울산서 전격 심야 담판…갈등 노출 나흘만

송고시간2021-12-03 17:34

beta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와 이준석 대표가 3일 울산 울주군의 한 식당에서 김기현 원내대표가 배석한 가운데 만찬 회동을 하기로 했다.

나흘째 공식 일정을 취소하고 비공개 지방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이 대표가 이날 오후 울산을 방문하자, 윤 후보는 담판을 위해 승용차를 타고 울산으로 향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울산시당 사무실에서 이 대표와 1시간20분 가까이 대화를 나눈 뒤 취재진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김기현 배석해 3인 만찬 회동 예정

윤석열-이준석, 울산에서 회동
윤석열-이준석, 울산에서 회동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와 이준석 대표가 3일 울산 울주군의 한 식당에서 만찬 회동을 하고 있다. 2021.12.3 yongtae@yna.co.kr

(울산=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와 이준석 대표가 3일 울산 울주군의 한 식당에서 김기현 원내대표가 배석한 가운데 만찬 회동을 하기로 했다.

나흘째 공식 일정을 취소하고 비공개 지방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이 대표가 이날 오후 울산을 방문하자, 윤 후보는 담판을 위해 승용차를 타고 울산으로 향했다.

이날 만찬 회동은 오후 7시 이뤄질 예정으로, 다만 윤 후보의 도착시간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고 이 대표측 관계자가 전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울산시당 사무실에서 이 대표와 1시간20분 가까이 대화를 나눈 뒤 취재진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 대표와 여러 정국 현안을 어떻게 타개할지 고민을 나눴다"면서 "후보가 (울산에) 내려온다고 하니까 만나뵙고 해결해야겠다는 생각을 갖고 대표께 말씀을 드렸고, 대표도 그렇게 한다고 말씀하셔서 울산에서 후보와 만나는 자리를 마련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윤석열-이준석, 만찬 회동
윤석열-이준석, 만찬 회동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와 이준석 대표가 3일 울산 울주군의 한 식당에서만찬 회동을 하고 있다. 2021.12.3 yongtae@yna.co.kr

이날 제주에서 울산으로 이동한 이 대표는 비공개로 진행되는 여성학 아카데미에서 연사로 강연하기 위해 울산시당을 찾았으며, 강연에 앞서 김 원내대표와 서범수 당 대표 비서실장, 김도읍 정책위의장과 만나 선대위 구성을 둘러싼 갈등 상황에 대해 대화를 나눴다.

김 원내대표는 이 대표와 대화 후 들고나온 '종이'에 적힌 내용을 묻자 "대표가 가진 생각이 있어서 들었다"고 설명한 뒤 "(이 대표가) 요구를 하고 그런 게 아니고 우리끼리 어떻게 잘해서 국민의 사랑과 지지를 받을 거냐(에 대한 내용)"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후보가) 7시 넘어야 도착할 것 같다고 한다"며 "대표도 만나 뵙고 오전에는 후보도 만났는데, 충분히 허심탄회한 대화를 하고 좀 더 나은 방안을 찾아가는 (자리를 만들려 한다)"고 했다.

울산시당 도착한 이준석 대표
울산시당 도착한 이준석 대표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3일 오후 울산시당에 들어서 회의실로 향하고 있다. 2021.12.3 yongtae@yna.co.kr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