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북도, 내년 국비 8조9천368억원 확보…올해보다 8.1% ↑

송고시간2021-12-03 16:06

beta

전북도는 내년도 국가 예산 8조9천368억원을 확보했다고 3일 밝혔다.

올해 확보한 8조2천675억보다 6천693억원(8.1%) 늘어난 규모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북도청 청사 전경
전북도청 청사 전경

[전북도제공]

(전주=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전북도는 내년도 국가 예산 8조9천368억원을 확보했다고 3일 밝혔다.

올해 확보한 8조2천675억보다 6천693억원(8.1%) 늘어난 규모다.

내년 국가 예산에는 미래형 상용차와 문화관광, 새만금 사업 등 도내 현안 대부분이 반영돼 있다.

구체적으로 융복합 미래 신산업 분야에는 상용차 혁신성장 및 미래형 산업생태계 구축 253억원, 수소 용품 검사지원센터 건립 63억원 등이 반영됐다.

여행·체험 1번지 분야에는 전라 유학진흥원 건립(17억5천만원), 지역관광 거점도시 육성(52억5천만원), 문화도시 조성(15억원) 사업 등이 포함됐다.

새만금 분야에는 물류체계 트라이포트(공항·항만·도로) 건설과 스마트 그린 산업단지 조성에 1조4천136억원이 배정됐다.

안전 및 환경, 복지 분야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입원·격리자 생활비 지원 47억3천만원, 재난 대응 조기경보 시스템 구축 52억3천만원, 권역외상센터 운영 27억3천만원 등이다.

전북도 국가예산 확보 추이
전북도 국가예산 확보 추이

[전북도 제공]

전북도는 신규 사업과 산업 생태계 구축, 사회안전망 강화 등에 고르게 예산을 편성해 '전북 대도약' 시대를 열겠다고 선언했다.

송하진 도지사는 "적극적 재정정책과 효율적 예산집행으로 도민의 생활을 지키고 미래를 키워나가겠다"며 "내년에는 더 나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지금부터 사업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jay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