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5대강 유역 장내기생충 감염률 5%…일부 지역 10% 넘어

송고시간2021-12-03 13:30

beta

한강, 낙동강, 금강, 섬진강, 영산강 등 5대강 유역 위험지역 장내 기생충 질환 감염률이 5%로 조사됐다.

질병관리청은 3일 이러한 내용을 포함한 '2021년 위험지역에 대한 장내 기생충 발생 현황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 전체 감염률은 5.2%이며, 간흡충, 장흡충, 편충, 참굴큰입흡충, 극구흡충, 구충 등 총 6종이 검출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질병청, 주민2만1천명 조사 결과…"식습관 인식 개선 등 퇴치 노력 필요"

질병관리청
질병관리청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규리 기자 = 한강, 낙동강, 금강, 섬진강, 영산강 등 5대강 유역 위험지역 장내 기생충 질환 감염률이 5%로 조사됐다.

질병관리청은 3일 이러한 내용을 포함한 '2021년 위험지역에 대한 장내 기생충 발생 현황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장내 기생충 질환 유행지역 주민 2만1천41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간흡충, 장흡충 등을 비롯한 11종의 장내 기생충에 대한 검사가 이뤄졌다.

조사 결과 전체 감염률은 5.2%이며, 간흡충, 장흡충, 편충, 참굴큰입흡충, 극구흡충, 구충 등 총 6종이 검출됐다.

이 중 간흡충 검출률이 3.3%로 가장 높았으며, 장흡충이 1.6%, 편충이 0.3%로 뒤를 이었다.

간흡충은 자연산 민물고기를 생식하는 등 식품을 매개로 일어나는 국내 주요 기생충 질환으로 검출률은 지난 2011년 11.1%에서 올해 3.3%까지 감소했다.

강 유역별로 살펴보면 금강이 6.8%로 양성률이 가장 높았다. 이어 섬진강(5.9%), 낙동강(5.1%), 한강(3.4%), 영산강(2.2%) 순이었다.

강 유역별 장내 기생충 양성률
강 유역별 장내 기생충 양성률

질병관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질병청은 "조사사업이 연속적으로 이뤄지지 않은 일부 유행지역에서는 장내기생충 감염률이 10% 이상으로 높게 나타나고 있어, 이들 지역까지 조사범위를 확대하고 식습관 인식 개선 등의 적극적인 퇴치 노력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질병청은 이날 이 같은 조사 결과를 발표하며, 장내기생충 퇴치사업 유공기관을 시상하는 '2021년 위험지역 주민 기생충질환 조사사업 평가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 순창군보건의료원, 강진군보건소 담당자가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받았다.

정은경 질병청장은 "장내기생충 감염이 높은 지역은 전수조사에 준하는 집중사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간흡충 등 식품매개기생충 감염이 일부 지역에서 아직 유행하는 만큼 해당 지역 보건소와 보건환경연구원이 적극적인 감시체계를 운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도별 유행지역 장내기생충감염 실태조사 결과
연도별 유행지역 장내기생충감염 실태조사 결과

질병관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cu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