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원주 산악자전거 파크 내년 3월 말까지 휴장

송고시간2021-12-03 09:16

beta

원주시는 신림면 산악자전거 파크를 겨울철 결빙과 강설 등으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3일부터 내년 3월 말까지 휴장한다고 밝혔다.

시는 휴장 기간 시설물을 점검하고 해빙기 이후 산악자전거 코스를 보수해 내년 봄 재개장할 예정이다.

원주시 관계자는 "지형 특성상 노면 결빙에 따른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있어 휴장하는 만큼 이용객과 시민의 양해와 협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실내 자전거 체험장·연습장은 12월 말까지 운영

원주서 전국 산악자전거 대회
원주서 전국 산악자전거 대회

[연합뉴스 자료사진]

(원주=연합뉴스) 김영인 기자 = 원주시는 신림면 산악자전거 파크를 겨울철 결빙과 강설 등으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3일부터 내년 3월 말까지 휴장한다고 밝혔다.

휴장 시설은 산악자전거 코스(총 54.2km) 및 캠프를 비롯해 자전거 세륜장과 샤워실, 화장실 등이다.

기상 영향을 받지 않는 실내 자전거 체험장과 펌프 트랙(자전거 연습장)은 12월 말까지 운영한다.

시는 휴장 기간 시설물을 점검하고 해빙기 이후 산악자전거 코스를 보수해 내년 봄 재개장할 예정이다.

원주시 관계자는 "지형 특성상 노면 결빙에 따른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있어 휴장하는 만큼 이용객과 시민의 양해와 협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kimy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