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보] 남아공 국립전염병연구소 "오미크론, 재감염 위험 3배 높여"

송고시간2021-12-03 03:26

로이터 보도…"이전 감염으로 형성된 면역 회피할 능력 갖고있어"

오미크론 바이러스 그래픽과 백신 주사기
오미크론 바이러스 그래픽과 백신 주사기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남아프리카공화국 국립전염병연구소(NICD)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이 재감염 위험을 3배나 증가시킨다고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건부 산하인 NICD는 남아공의 역학적 데이터에 따른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NICD는 또 최신 발견에 따르면 오미크론 변이가 이전 감염으로 형성된 면역을 회피할 능력을 갖고 있다는 역학적 증거가 있다고 전했다.

sungjin@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6hoISIGJc_g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