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 오미크론 대책 '우왕좌왕'…자국민도 입국 막았다가 취소

송고시간2021-12-02 14:41

beta

일본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의 국내 유입을 막는다며 항공권을 팔지 못하게 하는 방법으로 자국민 입국까지 막으려다가 과도한 조치라는 비판이 거세지자 한발 물러섰다.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는 논란이 불거진 지 하루 만인 2일 오전 관저에서 "일부 사람들에게 혼란을 초래했다"며 "(일본) 국민의 귀국 수요를 충분히 배려하도록 국토교통성에 지시했다"고 말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마쓰노 히로카즈(松野博一) 관방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오미크론 대책으로 하루 입국자 수를 최대 5천명에서 3천500명으로 줄이기로 한 것에 맞춰 국토교통성이 12월 중 신규 항공권 판매를 중단토록 항공사 측에 요청했던 것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항공사에 항공권 판매중단 요청 철회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일본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의 국내 유입을 막는다며 항공권을 팔지 못하게 하는 방법으로 자국민 입국까지 막으려다가 과도한 조치라는 비판이 거세지자 한발 물러섰다.

일본 국토교통성은 오미크론 유입을 막기 위한 입국 통제 대책으로 이달 말까지일본을 목적지로 하는 국제항공권의 신규 판매를 하지 말아 달라고 각 항공사에 지난달 29일 요청했다.

이에 따라 일본 양대 항공사인 전일본공수(ANA)와 일본항공이 해당 항공권의 예약 판매를 중단했고, 일본인 해외 주재원과 출장자들은 연내에 귀국할 수 없는 상황으로 내몰렸다.

이 사실이 1일 언론 보도를 통해 알려지면서 일본 국적자의 입국까지 제한하는 것은 과도한 대응이라는 비난이 들끓었다.

(도쿄 교도=연합뉴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일 관저 로비에서 취재진에게 오미크론 대책으로 국토교통성이 일본행 항공권의 신규 판매를 중단토록 항공사에 요청한 것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 기시다 총리는 이 요청으로 혼란을 초래했다고 사죄의 뜻을 밝한 뒤 "국민의 귀국 수요를 충분히 배려하도록 지시했다"고 말했다.

(도쿄 교도=연합뉴스)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2일 관저 로비에서 취재진에게 오미크론 대책으로 국토교통성이 일본행 항공권의 신규 판매를 중단토록 항공사에 요청한 것에 대한 입장을 밝히고 있다. 기시다 총리는 이 요청으로 혼란을 초래했다고 사죄의 뜻을 밝한 뒤 "국민의 귀국 수요를 충분히 배려하도록 지시했다"고 말했다.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는 논란이 불거진 지 하루 만인 2일 오전 관저에서 "일부 사람들에게 혼란을 초래했다"며 "(일본) 국민의 귀국 수요를 충분히 배려하도록 국토교통성에 지시했다"고 말했다.

국토교통성은 기시다 총리 지시를 받아 항공권 판매 중단 요청을 취소한다고 각 항공사에 통지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마쓰노 히로카즈(松野博一) 관방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오미크론 대책으로 하루 입국자 수를 최대 5천명에서 3천500명으로 줄이기로 한 것에 맞춰 국토교통성이 12월 중 신규 항공권 판매를 중단토록 항공사 측에 요청했던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일본 국민의 귀국 수요를 배려하라는 기시다 총리의 지시로 일률적인 판매 중단 요청을 철회했다고 설명했다.

일본 언론은 정부가 오미크론 유입을 차단하기 위한 검역 강화 대책이라고 내놓았던 항공권 판매 중단 조치가 과잉 대응이라는 지적 속에 사흘 만에 백지화한 모양새가 됐다고 전했다.

(나리타 로이터=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새 변이인 오미크론 유입 차단을 위해 모든 외국인의 신규 입국을 금지한 첫날인 30일 수도 도쿄 외곽 나리타 국제공항에서 방호복을 입은 여행객들이 버스 탑승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나리타 로이터=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새 변이인 오미크론 유입 차단을 위해 모든 외국인의 신규 입국을 금지한 첫날인 30일 수도 도쿄 외곽 나리타 국제공항에서 방호복을 입은 여행객들이 버스 탑승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parks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