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보] '고발사주' 손준성, 영장심사 출석…"법정서 얘기하겠다"

송고시간2021-12-02 10:13

beta

'고발 사주' 의혹의 핵심 피의자인 손준성 대구고검 인권보호관이 2일 두 번째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했다.

손 검사는 이날 오전 10시 2분께 심사가 열리는 서울중앙지법에 도착했다.

손 검사는 '한 달 만에 영장이 재청구된 심경이 어떠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판사님께 상세하게 설명하겠다. 법정에서 얘기하겠다"며 법원으로 향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고발사주 의혹' 손준성 2차 영장실질심사 출석
'고발사주 의혹' 손준성 2차 영장실질심사 출석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고발 사주' 의혹의 핵심 피의자인 손준성 대구고검 인권보호관이 2일 오전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 출석하고 있다.
이번 구속 영장은 손 검사에 대한 공수처의 세 번째 신병 확보 시도다. 공수처는 지난 10월 20일 체포영장, 사흘 뒤인 23일 구속영장을 각각 청구했지만 모두 법원에서 기각당했다. 2021.12.2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대희 최재서 기자 = '고발 사주' 의혹의 핵심 피의자인 손준성 대구고검 인권보호관이 2일 두 번째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했다.

손 검사는 이날 오전 10시 2분께 심사가 열리는 서울중앙지법에 도착했다.

손 검사는 '한 달 만에 영장이 재청구된 심경이 어떠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판사님께 상세하게 설명하겠다. 법정에서 얘기하겠다"며 법원으로 향했다.

그는 대검찰청 수사정보정책관이었던 지난해 4월 정책관실 소속 검찰공무원에게 여권 인사·언론인 등에 대한 고발장 작성과 근거 자료 수집 등을 지시하고, 고발장을 김웅 당시 미래통합당 총선 후보(현 국민의힘 의원)에게 전달한 혐의(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를 받는다.

2vs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