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음성군 대풍·하이텍 산업단지 완충저류시설 갖춘다

송고시간2021-12-01 16:08

beta

충북 음성군은 156억원을 들여 대풍산업단지와 하이텍산업단지에 완충저류시설을 설치한다고 1일 밝혔다.

완충저류시설은 산단에서 화재·폭발·누출 사고 등으로 유출되는 유해물질을 일시적으로 저장해 하천 유입을 막는 장치다.

군 관계자는 "산단 내 완충저류시설은 주민의 안전을 담보할 수 있는 최소한의 안전장치"라며 "사업이 차질없이 완료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음성=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충북 음성군은 156억원을 들여 대풍산업단지와 하이텍산업단지에 완충저류시설을 설치한다고 1일 밝혔다.

완충저류시설 조감도
완충저류시설 조감도

[음성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완충저류시설은 산단에서 화재·폭발·누출 사고 등으로 유출되는 유해물질을 일시적으로 저장해 하천 유입을 막는 장치다.

물환경보전법에 따라 면적이 150만㎡ 이상이거나 연간 특정 유해화학물질의 제조·보관·저장·사용량이 1천t 이상인 산단 또는 공업지역은 이 시설을 의무적으로 갖춰야 한다.

대풍산단 완충저류시설(2천497㎥ 규모)는 2023년 하반기, 하이텍산단 완충저류시설(1천981㎥ 규모)은 2024년 준공을 목표로 한다.

군 관계자는 "산단 내 완충저류시설은 주민의 안전을 담보할 수 있는 최소한의 안전장치"라며 "사업이 차질없이 완료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jeonc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