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오미크론 확진 나미비아 외교관, 인천공항 경유해 일본 입국

송고시간2021-12-01 11:18

beta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에 감염된 것으로 일본에서 확인된 나미비아 외교관이 이동 중 한국을 거친 것으로 1일 파악됐다.

연합뉴스가 1일 항공 업계 등을 통해 파악한 정보와 일본 언론의 보도를 종합하면 이 외교관은 지난달 27일(현지시간) 에티오피아 수도 아디스아바바에서 출발한 비행기에 탑승했고 익일 오후 인천공항을 거쳐 같은 날 일본 수도권 관문인 나리타(成田)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일본 정부는 지난달 28일 나리타공항 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로 파악된 나미비아의 30대 남성 외교관이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고 지난달 30일 발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항공업계 관계자 "인천공항에서 내렸다가 다시 탑승해야"

외국인 입국 금지에 한산한 일본 나리타 공항
외국인 입국 금지에 한산한 일본 나리타 공항

(도쿄 신화=연합뉴스) 지난달 30일 일본 수도 도쿄 외곽 나리타 공항 제1 터미널의 입국장이 외국인 입국 금지 조처로 승객의 발길이 끊겨 한산한 모습이다. 일본은 오미크론 변이 차단을 위해 이날부터 전 세계 모든 외국인의 신규 입국을 금했다. 2021.12.1 sungok@yna.co.kr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에 감염된 것으로 일본에서 확인된 나미비아 외교관이 이동 중 한국을 거친 것으로 1일 파악됐다.

연합뉴스가 1일 항공 업계 등을 통해 파악한 정보와 일본 언론의 보도를 종합하면 이 외교관은 지난달 27일(현지시간) 에티오피아 수도 아디스아바바에서 출발한 비행기에 탑승했고 익일 오후 인천공항을 거쳐 같은 날 일본 수도권 관문인 나리타(成田)국제공항에 도착했다.

경유지 인천에서 이 외교관의 구체적 동선은 아직 파악되지 않았으나 그는 항공기에서 내려서 공항 시설에 머문 것으로 추정된다.

일본 항공업계 관계자는 "인천공항에 도착한 뒤 승객이 계속 기내에 머무는 것은 금지돼 있다"며 "일단 소지품을 챙겨 비행기에서 내린 후 제한 구역에서 1시간 정도 대기하다가 다시 같은 비행기에 탑승해 같은 좌석에 앉게 돼 있다"고 이 노선의 일반적인 운항 관리에 관해 설명했다.

교도통신은 이 외교관과 같은 비행기를 타고 나리타공항에 도착한 이들은 70명인데 이 가운데 절반 정도가 인천에서 새로 탑승했다고 전했다.

일본에 오미크론 변이 상륙…나리타공항
일본에 오미크론 변이 상륙…나리타공항

(나리타=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일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가 처음 파악된 지난달 30일 수도권 관문인 나리타(成田)국제공항에 거리두기를 당부하는 표지판이 설치돼 있다.

일본 거주 한국인이 주로 이용하는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에티오피아 항공 여객기를 타고 나리타공항에 지난달 28일 도착했는데 30일 오전 일본 보건소에서 연락이 와서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의 밀접 접촉자이니 격리용 호텔에 머물기를 바란다는 요청이 있었다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일본 보건 당국은 동승자 70명 전원이 이 외교관의 밀접 접촉자라고 규정했다.

이들은 검사 결과 모두 음성인 것으로 일단 파악됐으나 한 명은 발열 증상을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나리타 공항 검역소는 이 외교관이 이용한 항공편이나 동선 등에 관한 연합뉴스의 질의에 "개인 정보이므로 무엇을 묻더라도 답변할 수 없다"고 반응했다.

일본 정부는 지난달 28일 나리타공항 검역에서 코로나19 확진자로 파악된 나미비아의 30대 남성 외교관이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된 것으로 파악됐다고 지난달 30일 발표했다.

일본에서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가 확인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외교관은 올해 7월 모더나 백신 2회 접종을 마쳤다.

나리타 국제공항
나리타 국제공항

(나리타=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가 일본에서 확인된 지난달 30일 수도권 관문인 지바(千葉)현 나리타(成田)시 소재 나리타국제공항의 보안 검색대에서 관계자가 마스크를 쓰고 근무 중이다.

sewonlee@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