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국 고교서 15세 학생이 총기난사…3명 사망

송고시간2021-12-01 07:37

beta

미국 한 고등학교에서 15세 고등학생이 총을 난사해 학생 3명이 숨지고, 교사 1명을 포함해 8명이 다치는 사건이 발생했다.

30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총기 난사 사건은 이날 오후 1시께 미시간주 옥스퍼드 고등학교에서 일어났다.

수사 당국 관계자는 "범행 동기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며 "학교에 총을 들고 온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021년 11월 30일 학생에 의한 무차별 총격 사건이 벌어진 미국 미시간주 옥스퍼드 고교에서 학부모들이 자녀를 데리고 나오고 있다. [AP=연합뉴스, 재판매 및 DB 금지]

2021년 11월 30일 학생에 의한 무차별 총격 사건이 벌어진 미국 미시간주 옥스퍼드 고교에서 학부모들이 자녀를 데리고 나오고 있다. [AP=연합뉴스,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미국 한 고등학교에서 15세 고등학생이 총을 난사해 학생 3명이 숨지고, 교사 1명을 포함해 8명이 다치는 사건이 발생했다.

30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총기 난사 사건은 이날 오후 1시께 미시간주 옥스퍼드 고등학교에서 일어났다.

사망자는 14세, 17세 소녀와 16세 소년 등 세 명이다.

수사 당국은 현장에서 용의자를 체포해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또 범행에 사용된 반자동 권총도 압수했다.

수사 당국 관계자는 "범행 동기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며 "학교에 총을 들고 온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suho@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HxphP2KeBis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