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분히 쉰' 상하이 김연경, 푸젠전 25득점 맹활약

송고시간2021-11-30 22:03

beta

충분히 쉰 김연경(33·중국 상하이)이 화려한 공격력을 뽐내며 25득점 했다.

상하이는 30일 중국 광둥성 장먼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1-2022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 푸젠과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1(25-15 23-25 25-20 25-19)로 승리했다.

김연경은 1세트에서 9득점 하는 등 양 팀 합해 최다인 25점을 쏟아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상하이에서도 주포 김연경
상하이에서도 주포 김연경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충분히 쉰 김연경(33·중국 상하이)이 화려한 공격력을 뽐내며 25득점 했다.

상하이는 30일 중국 광둥성 장먼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1-2022 중국여자배구 슈퍼리그 푸젠과의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1(25-15 23-25 25-20 25-19)로 승리했다.

김연경은 1세트에서 9득점 하는 등 양 팀 합해 최다인 25점을 쏟아냈다.

상하이는 김연경 덕에 3연승 행진을 이어갔다.

김연경은 지난 27일 랴오닝과의 개막전에 출전해 17득점 하며 팀의 3-0 완승을 이끌었다.

그러나 28일 베이징과의 경기에는 출전하지 않았다.

중국 여자프로배구는 이번 시즌에 팀당 외국인 선수 1명만 출전할 수 있도록 규정을 바꿨다.

세계적인 공격수 김연경과 조던 라슨(미국)을 동시에 보유한 상하이는 둘 중 한 명만 경기에 내보낼 수 있다. '교체 출전'은 가능하다.

규정에 묶인 김연경은 라슨과 경기를 번갈아 치르며 체력을 아끼고 있다.

jiks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