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면도 지방정원' 조성안 나왔다…'갯마을 테마' 설계업체 선정

송고시간2021-11-30 16:48

beta

충남도 종합건설사업소와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는 공동 추진 중인 '안면도 지방정원 조성 및 가든센터 신축 공사'의 설계 공모를 마무리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설계 공모는 안면도 지방정원을 조성하고 정원 내 부속 건물을 특색있게 구현해 지역 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한 것으로, 9월 말 공모 일정에 들어가 지난 29일 최종 심사를 끝냈다.

심사에서 '해안의 들과 언덕과 숲이 이어지는 정원-안면 갯마을 정원' 조성 계획안이 선정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안면도 지방정원 설계공모 당선작 조감도
안면도 지방정원 설계공모 당선작 조감도

(태안=연합뉴스) 조성민 기자 = 충남도 종합건설사업소와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는 공동 추진 중인 '안면도 지방정원 조성 및 가든센터 신축 공사'의 설계 공모를 마무리했다고 30일 밝혔다.

도 산림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가 관리하는 안면도 지방정원은 태안군 안면읍 일원에 시설지구, 숲치유지구 등 21.7㏊ 규모로 조성 중인 정원으로, 오는 2024년 개원 예정이다.

이번 설계 공모는 안면도 지방정원을 조성하고 정원 내 부속 건물을 특색있게 구현해 지역 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한 것으로, 9월 말 공모 일정에 들어가 지난 29일 최종 심사를 끝냈다.

심사에서 '해안의 들과 언덕과 숲이 이어지는 정원-안면 갯마을 정원' 조성 계획안이 선정됐다.

갯마을이라는 테마로 다양한 경관 연출을 계획하고 가든센터 내 실내 정원을 통해 1·2단계 구역 간 연계를 도모한 점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김용식 천리포수목원장이 심사위원장을 맡아 건축, 조경 분야 전문가 6명과 함께 각 계획안의 발표를 듣고 질의응답을 거쳤다.

공정하고 투명한 진행을 위해 심사 전 과정을 도 공식 유튜브 계정으로 생중계했으며, 도 종합건설사업소 공공건축과장과 도 산림자원연구소 태안사무소장이 참관했다.

최종 선정된 업체는 안면도 지방정원 조성 및 가든센터 신축 공사(안면도 지방정원 조성사업 2단계)의 실시설계를 책임질 예정이다.

서도원 도 산림자원연구소장은 "안면도 지방정원 조성사업 2단계의 시작을 책임질 업체가 선정된 만큼 앞으로 있을 실시설계와 시공까지 철저히 준비해 도민을 위해 아름답고 풍부한 볼거리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min365@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