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명품 한우 가치 높인다'…횡성 6개 한우 단체 '맞손'

송고시간2021-11-30 10:14

beta

횡성군은 명품 횡성한우의 지속 가능한 발전과 가치를 높이기 위해 6개 한우 단체와 상생 협약을 하고 소통과 협력에 나서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앞으로 미국과 호주, 캐나다 쇠고기의 관세 철폐 등이 예정돼 있어 횡성한우 브랜드를 지키기 위해 지역 단체와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수입 쇠고기 관세 철폐 대비 소통·상생 협력 강화

수입 쇠고기 관세 철폐 대비 소통·상생 협력 강화

'횡성한우축제' 온라인 콘텐츠
'횡성한우축제' 온라인 콘텐츠

[횡성군 제공=연합뉴스]

(횡성=연합뉴스) 김영인 기자 = 횡성군은 명품 횡성한우의 지속 가능한 발전과 가치를 높이기 위해 6개 한우 단체와 상생 협약을 하고 소통과 협력에 나서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협약에는 횡성군과 전국한우협회 횡성군지부, 횡성축산업협동조합, 횡성한우농협유통사업단, 횡성한우협동조합, 축산기업중앙회 횡성군지부, 횡성한우승계농업연구회가 참여했다.

군은 이번 상생 협약서를 액자로 만들어 관련 기관·단체에 배부하고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횡성한우는 1995년부터 시작한 명품화 사업과 횡성한우축제 개최, 군수 품질 인증제 도입, 횡성한우 6차 산업화지구 조성사업 등으로 전국 제일의 브랜드로 인정받았다.

하지만, 앞으로 미국과 호주, 캐나다 쇠고기의 관세 철폐 등이 예정돼 있어 횡성한우 브랜드를 지키기 위해 지역 단체와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장신상 군수는 "앞으로 협약 내용을 구체화해 횡성한우가 현재 명성을 유지하면서 한 번 더 도약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kimy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