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산악회 독도 사진·문서 30건, 동북아역사재단에 기증

송고시간2021-11-29 17:00

beta

동북아역사재단은 한국산악회로부터 독도와 관련된 사진과 문서 등 자료 30건을 기증받았다고 29일 밝혔다.

동북아역사재단은 한국산악회로부터 독도 자료를 추가로 받고, 내년 봄 서울 영등포구에 새롭게 개관할 독도체험관에서 특별전을 열어 소개할 예정이다.

동북아역사재단 관계자는 "한국산악회 자료를 통해 체험관 전시의 현대사 관련 내용이 더욱 풍부해질 것"이라며 "앞으로 한국산악회와 다양한 협력 사업을 기획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국산악회 1953년 독도 조사 모습
한국산악회 1953년 독도 조사 모습

[동북아역사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동북아역사재단은 한국산악회로부터 독도와 관련된 사진과 문서 등 자료 30건을 기증받았다고 29일 밝혔다.

한국산악회는 1945년 '조선산악회'라는 이름으로 설립됐으며, 1948년 기관 명칭을 현재와 같이 변경했다. 초창기부터 국토구명사업을 추진해 1947년부터 1953년까지 세 차례에 걸쳐 울릉도와 독도를 조사했다.

기증 자료 중에는 1947∼2009년에 촬영한 사진, 산악회가 생산한 공문·편지·메모·조사 계획서 등이 포함됐다. 1953년 독도 조사단원의 기행문 등 미공개 자료도 있다고 알려졌다.

동북아역사재단은 한국산악회로부터 독도 자료를 추가로 받고, 내년 봄 서울 영등포구에 새롭게 개관할 독도체험관에서 특별전을 열어 소개할 예정이다.

동북아역사재단 관계자는 "한국산악회 자료를 통해 체험관 전시의 현대사 관련 내용이 더욱 풍부해질 것"이라며 "앞으로 한국산악회와 다양한 협력 사업을 기획하려고 한다"고 말했다.

psh5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