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종인, 윤석열 선대위 질문에 "모른다…물어보지 말라"

송고시간2021-11-29 15:31

beta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9일 윤석열 대선후보 선대위 첫 회의와 주요 인선 발표에 대해 "아무 소리 안 나오니까 자꾸 물어보지 말라"고 말했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사무실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윤 후보 비서실장에 초선 서일준 의원이 임명된 것을 비롯한 선대위 관련 질문에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김 전 위원장은 윤 후보 최측근으로 '2선 후퇴' 의사를 밝힌 장제원 의원이 공식 회의에 참석한다는 보도가 있다는 질문에 "그거 나하고 관계 없는 얘긴데 자꾸 물어본다"고 했고, '윤 후보 쪽에서 보이지 않는 접촉을 한다고 한다'는 질문에 "난 모른다. 보이지 않는 거니까 난 모르지"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尹측, 보이지 않는 접촉 한다던데'에 "보이지 않는 거니까 난 모르지"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이동환 기자 =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9일 윤석열 대선후보 선대위 첫 회의와 주요 인선 발표에 대해 "아무 소리 안 나오니까 자꾸 물어보지 말라"고 말했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사무실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윤 후보 비서실장에 초선 서일준 의원이 임명된 것을 비롯한 선대위 관련 질문에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사무실로 출근하는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
사무실로 출근하는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국민의힘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26일 오전 기자들의 질문을 받으며 서울 광화문 사무실로 출근하고 있다. 2021.11.26 toadboy@yna.co.kr

김 전 위원장은 윤 후보 최측근으로 '2선 후퇴' 의사를 밝힌 장제원 의원이 공식 회의에 참석한다는 보도가 있다는 질문에 "그거 나하고 관계 없는 얘긴데 자꾸 물어본다"고 했고, '윤 후보 쪽에서 보이지 않는 접촉을 한다고 한다'는 질문에 "난 모른다. 보이지 않는 거니까 난 모르지"라고 말했다.

김 전 위원장은 '윤 후보가 원톱 총괄선대위원장 자리를 비워놓고 모시겠다고 한다'는 질문에도 아무 답을 하지 않았고, '윤 후보 측과 접촉하거나 연락한 건 없나'라는 질문에도 "나는 아무 것도 모른다니까"라고 거듭 밝혔다.

김병준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를 비판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2박3일 충청 일정에 동행한 것을 어떻게 보느냐는 질문에도 "내가 할 얘기가 아니니 내가 이렇게 저렇게 얘기할 필요가 없다"며 "나는 그쪽 상황을 전혀 모르니까 답할 게 하나도 없다"고 잘라 말했다.

yjkim8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